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정책 DB

콘텐츠 영역

한-스페인 관광산업 라운드 테이블 발언

2021.06.17 대통령
글자크게 글자작게 목록

여러분, 반갑습니다.

한국과 스페인을 대표해 참석해주신 관광산업 전문가와 기업인 여러분,

스페인에서 여러분을 만나게 되어 더욱 반갑습니다.
‘한-스페인 관광산업 라운드테이블’을 마련해주신 레예스 마로토 스페인 산업통상관광부 장관님, 또 멀리서 오신 황희 한국 문화체육관광부 장관님과 관계자 여러분의 노고에 깊이 감사드립니다.

인류의 몸속에는 여행의 DNA가 새겨져 있습니다.
낯선 곳에서 경외감을 느끼면서도, 새로운 만남과 경험을 두려워하지 않고 인류는 발전해왔습니다.
여행은 자신을 돌아보며 삶에 풍요로움과 깊이를 더해줍니다.
휴식을 주고 지혜를 넓힐 뿐 아니라 세계가 서로를 이해하는 데 중요한 계기가 됩니다.

그러나 코로나로 여행의 즐거움을 뒤로 미룰 수밖에 없었습니다.
코로나로 가장 큰 타격을 입은 산업 중 하나가 관광산업입니다.
2019년 14억 6천만 명을 넘었던 세계의 관광객이 코로나로 인해 2020년 3억 9천만 명으로 줄었습니다.
한국 역시, 2019년 1,700만 명이었던 방한 관광객이 2020년에는 250만 명으로 감소하여, 항공뿐 아니라 여행업, 숙박, 외식산업 모두 어려움을 겪고 있습니다.

관광산업은 전 세계적으로 에너지, 화학에 이은 세 번째 수출 분야입니다.
‘굴뚝 없는 공장’, ‘보이지 않는 무역’이라고 불리며 일자리를 만들어냅니다.
스페인에서는 12%, 한국에서는 2.5% 국내총생산에 기여할 정도로 비중이 큽니다.
또한 연관 산업에 파급효과가 큰 고부가가치 산업이며 수많은 비즈니스가 현장 방문과 만남으로 이뤄지고 있어,
여행과 관광이 재개되어야 국내 경제뿐 아니라 세계 경제 회복도 빨라질 수 있습니다.

다행히 세계 각국에서 코로나 백신 접종이 확대되고, 국가 간 이동 제한을 완화하기 위한 움직임도 활발해지고 있습니다.
국제적으로 백신 접종 증명을 활용하는 방안이 논의되고, 일부 국가 간에는 여행안전권역이 시작되었습니다.
한국도 여행안전권역 추진 방향을 발표하며, 국제관광을 재개하기 위한 계획을 추진 중에 있습니다.

여행과 관광을 위한 국제적 협력은 관광산업의 재개뿐 아니라 일상의 회복을 촉진하는 일입니다.
관광은 단순히 산업을 넘어 그 나라의 살아가는 모습과 정체성을 보여주며 서로를 이해하는 길이기도 합니다.
스페인과 한국이 앞장서 협력하고, 관광산업의 지속가능한 미래를 함께 열어가길 기대합니다.

스페인은 세계 2위의 관광 대국이자, 우리 국민이 많이 찾는 해외 여행지입니다.
코로나 직전인 2019년에는 63만 명의 한국 국민이 만 킬로미터나 떨어져 있는 스페인을 찾았습니다.

한국인들은 스페인을 좋아합니다.
많은 사람이 <돈키호테>를 읽고, 고야와 피카소에 감동받으며, 가우디의 파밀리아 성당을 직접 보고 싶어 합니다.
바르셀로나는 특히, 1992년 올림픽에서 한국의 황영조 선수가 마라톤에서 우승을 했던 곳으로 기억되고 있기도 합니다.

‘카미노 데 산티아고’ 순례길을 걷고 싶어 하는 한국인이 많습니다.
한국의 서명숙 씨는 50세 생일을 앞두고 삶을 돌아보기 위해 산티아고 순례길을 걸었습니다.
그 길을 걷는 동안 “너는 너의 길을 만들어라”라는 동행자의 말을 듣고 한국에 돌아와 제주도에 올레길을 개척했습니다.
제주도 올레길은 한국인들이 가장 사랑하는 길이 되었고, 전국 각지에 비슷한 걷기코스가 생겼습니다.

한국에 대한 스페인 국민들의 관심도 커지고 있습니다.
K-팝과 한국 영화, 한국 음식을 즐기는 스페인 국민이 많아지고 한국어를 배우고자 하는 열기가 높아져 매우 반갑습니다.
마드리드와 바르셀로나, 라스팔마스에 세종학당이 개설되었고, 마드리드 대학을 포함해 다섯 곳의 대학에 한국학, 한국어 학과가 개설되었습니다.
서로의 역사와 언어, 문화와 정신을 배우며 양국 관계가 더욱 깊어지고 넓어질 것이라 생각합니다.

이번 스페인 방문을 계기로 양국 정부는 ‘상호방문의 해’를 1년 연장하기로 합의했습니다.
상호 우호를 증진하는 다양한 사업들이 추진되고, 인적 교류도 더욱 늘어날 수 있을 것입니다.
오늘 함께해주신 전문가와 기업인들께서도 양국의 관광과 교류 확대에 중요한 역할을 해주시리라 기대합니다.

코로나 이후 관광산업은 ‘인간과 자연의 공존’이라는 원칙 위에서 발전할 것입니다.
오늘 라운드테이블을 통해 탄소중립을 위한 관광의 녹색전환과 안전한 이동을 위한 국제공조, 비대면·디지털 시대에 대응한 관광산업의 혁신 등 관광산업의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한 의미 있는 논의가 이루어지기를 기대합니다.

감사합니다.

목록
운영원칙 열기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 1.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기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
운영원칙 닫기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