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브리핑룸

콘텐츠 영역

해수부 “한·중 간 협력기구 통해 중국 해양쓰레기 저감 노력”

2024.04.01 해양수산부
목록

해양수산부는 “한·중 간 협력기구를 통해 중국 기인 해양쓰레기의 저감을 위해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

3월 30일 한국일보 <“치워도 치워도 끝없는 중국 쓰레기”... 올레길 바닷가 현재상황>에 대한 해양수산부의 설명입니다

[기사 내용]

□ 제주 해안으로 떠밀려오는 해양쓰레기 양이 증가하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중앙정부는 올해 전국 해안쓰레기 모니터링 사업 예산을 전액 삭감

[해수부 설명]

□ 정부는 중국기인 해양쓰레기 문제 해결을 위해 한·중 환경협력공동위원회* 등 양국간 협력기구를 통해 해양쓰레기 공동조사 및 어선의 해양투기 예방 등에 대한 협력을 지속 논의해 나가고 있습니다.

* 중국과의 환경분야 협력사업 발굴, 해양환경 정책 동향 파악 등을 위한 양자 환경협력기구

□ 또한, 해양수산부는 국내 발생 해양쓰레기를 획기적으로 줄이기 위해 관계부처 합동으로 발생예방, 수거·처리 등 전주기에 걸친 ‘해양쓰레기 저감 혁신대책‘(’23.4)을 수립하고, 관련 정책을 차질없이 추진해 나가고 있습니다.

ㅇ 해양쓰레기의 수거·처리 역량 강화를 위해 관련 예산을 지속 확대*하는 한편, 지자체와 협력하여 해안가 쓰레기를 상시 수거하는 사업도 시행하고 있습니다.

* (해양폐기물정화사업 예산) ‘22년356억원 → ’23년363억원 → ‘24년482억원

ㅇ 아울러, 해양쓰레기의 발생예방을 위해서 미세플라스틱을 덜 발생시키는 인증부표를 보급하고, 어구보증금제*를 시행하는 등 주요 발생원인인 어구에 대한 관리도 지속 강화해나가고 있습니다.

* 어구 판매금액에 일정한 금액의 보증금을 포함하여 어업인에게 판매하고, 어업인이 사용한 어구를 지정된 장소로 가져오면 보증금을 돌려주는 자발적 회수제도

ㅇ 해양쓰레기 모니터링의 경우 지자체 및 해양환경공단의 수거사업에 대한 사후 모니터링 등을 통해 실태파악을 지속하는 한편, 해양쓰레기 발생현황을 보다 체계적으로 모니터링하기 위한 제도개선도 추진해 나가겠습니다.

□ 앞으로도 해양수산부는 해양쓰레기 전주기 관리 정책을 차질없이 추진하여, 깨끗한 해양환경이 보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문의 : 해양수산부 해양환경정책관 해양보전과(044-200-5303)

이전다음기사

다음기사행안부 “국립국가폭력트라우마치유센터 차질없이 운영되도록 노력”

히단 배너 영역

추천 뉴스

윤석열정부 2년 민생을 위해 행동하는 정부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많이 본, 최신, 오늘의 영상 , 오늘의 사진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 또는 계정이 차단 될 수 있습니다.

  • 1. 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키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