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브리핑룸

콘텐츠 영역

연간 공공조달 200조 시대, 「중소·벤처·혁신 기업의 벗」, 「Back to the Basic」, 「아이디어가 샘솟는 조직」으로 탈바꿈

2023.12.28 조달청
목록

연간 공공조달 200조 시대, 「중소·벤처·혁신 기업의 벗」, 「Back to the Basic」, 「아이디어가 샘솟는 조직」으로 탈바꿈
- 제39대 임기근 조달청장 취임
- "과거 75년의 성과와 인프라 기반위에 제2의 도약"을 강조


 제39대 임기근 조달청장은 28일 정부대전청사 대강당에서 취임식을 갖고 현안점검회의를 시작으로 업무에 착수했다. 


제39대임기근조달청장취임_사진1

▶ 제39대 임기근 신임 조달청장이 28일 정부대전청사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취임사를 하고 있다.


제39대임기근조달청장취임_사진3

▶ 제39대 임기근 신임 조달청장이 28일 취임식에서 국민의례를 하고 있다.


 임 청장은 이날 취임사에서 "75년간의 성과와 인프라를 기반으로 조달행정을 한층 더 성장시키겠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 연간 200조원의 공공조달에 걸 맞는 역할로 전략적 정책수행 선도(신기술·신제품의 등용문, 공급망 안전, 해외조달시장 진출) △ 중소·벤처·혁신 기업의 벗 - 튼튼한 성장사다리 조성(전방위 지원) △ 기본에 충실한 조달행정 및 시스템 구현(차세대 나라시스템 개통, 불공정 조달 근절) △ 출근하고 싶은 직장, 아이디어가 샘솟는 조직 문화 형성, 일할 맛 나는 일터 등 4가지 핵심과제를 강조했다.


 임 청장은 직원들에게 "작은 소리도 열심히 듣고, 모두가 신명나게 일하며 각자의 역량을 충분히 발휘할 수 있도록 든든히 뒷받침하겠다."고 말했다.


 임기근 청장은 행정고시 36회로 공직에 입문해 기획재정부 예산정책과장, 예산총괄과장, 경제예산심의관, 예산총괄심의관, 공공정책국장, 정책조정국장, 재정관리관 등 주요 요직을 역임하였다. 정통 예산맨이면서도 1·2 차관실을 넘나드는 업무역량과 경험으로 공공·재정정책분야는 물론 경제정책과 전략기획 전반에도 폭넓은 안목과 식견을 갖춘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온화한 리더십과 소통력으로 과장 보직 초기에 기획재정부 직원들이 선정한 '닮고싶은 상사'에 세 차례나 꼽혀 '명예의 전당'에 오르기도 했다. 


* 문의: 운영지원과 전연수 서기관(042-724-7023)


붙임 1 : 조달청장 프로필
붙임 2 : 취임사(별첨)


“이 자료는 조달청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이전다음기사

다음기사(설명) 환경부는 불법폐기물 근절을 위해 노력 중

히단 배너 영역

추천 뉴스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많이 본, 최신, 오늘의 영상 , 오늘의 사진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 또는 계정이 차단 될 수 있습니다.

  • 1. 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키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