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브리핑룸

콘텐츠 영역

김문수 위원장, 1.23.(화) '배달라이더 경청 콘서트' 개최

2024.01.24 경제사회노동위원회
목록

배달라이더“화물운송은 지원하는 데, 배달은 왜 지원 없나”

- 경사노위, 1.23. ‘배달라이더 경청 콘서트’ 개최

- 배달라이더 ‘불공정 계약’, ‘고객 갑질’, ‘안전 교육’, ‘정부 지원’ 등 애로사항 호소 - 



경제사회노동위원회 김문수 위원장은 1.23. 오후 고용노동부 서울동부지청 회의실에서 ‘배달라이더 경청(傾聽)콘서트’를 개최하고, 배달라이더들이 현장에서 겪는 어려움을 청취하고 해법을 논의했다. 


배달라이더들은 우선 플랫폼회사와 라이더 사이의 불공정거래에 대한 어려움을 토로했다. 배달라이더 A씨는 “배달라이더들이 회사와의 계약 관계에서 회사의 결정에 무조건 따라야 하는 경우가 많다”며, “배달수수료 책정만큼은 회사의 투명한 정보 공개가 반드시 필요하다”고 말했다.


안전교육의 실효성에 대한 문제도 제기됐다. 배달라이더 B씨는 “회사와 지자체가 안전교육을 별도로 시행하는 데다, 내용도 형식적인 경우가 많다”며, “전문강사와 통일된 교재개발 등 표준화된 교육을 통해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방향으로 개선해야 한다”고 말했다. 


배달라이더에 대한 정부지원의 필요성도 나왔다. 배달라이더 C씨는 “디지털 시대를 맞아 배달도 국민산업이 됐다”며, “화물 기사들은 필수노동자로 유상운송보험료 인하와 화물차 유류비 등 혜택이 있는 데, 배달라이더에 대한 지원은 거의 없다”고 말했다. 


김문수 위원장은 “열악한 일터에서 묵묵히 일해 온 취약계층의 목소리를 듣는 것이 노동시장 문제 해결의 출발이라고 생각한다”며, “배달라이더들이 공정하고 안전하게 일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경청콘서트는 김문수 위원장를 비롯해 배달플랫폼 라이더, 한국플랫폼프리랜서노동공제회 송명진 국장과 박현호 정책위원 등이 참석했다. 경청 콘서트는 노동시장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을 만나, '더 깊이' 듣겠다는 취지로 기획되어 지금까지 12차례 이어져 오고 있다.

“이 자료는 경제사회노동위원회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이전다음기사

다음기사국립수목원, 안전보건관리 산림청 소속기관 중 가장 우수

히단 배너 영역

추천 뉴스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많이 본, 최신, 오늘의 영상 , 오늘의 사진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 또는 계정이 차단 될 수 있습니다.

  • 1. 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키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