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브리핑룸

콘텐츠 영역

2024 보아오 포럼 연차총회에서 아시아 역내 경제협력 방안 논의

2024.03.28 산업통상자원부
목록


2024 보아오 포럼 연차총회에서
아시아 역내 경제협력 방안 논의

- 통상차관보, ‘24년 보아오 포럼 연차총회 참석

- 역내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RCEP) 활용률 제고, 그린·디지털경제 등 신통상규범 확산 필요성 등 논의


2024 보아오 포럼 연차총회가 아시아와 세계 : 공동의 도전, 공동의 책임(Asia and the World: Common challenges, Shared responsibilities)을 주제로 3.26()29() 동안 중국 하이난섬 보아오에서 개최되었다. 보아오 포럼은 ’01년부터 아시아 각국의 정부*, 기업, 학계 인사 등이 모여 역내 경제발전 방안 등을 논의해 왔다.(포럼 이사장 : 반기문 UN사무총장)

* 한국, 중국, 일본,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베트남, 인도네시아 등 29개국 참여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안덕근) 양병내 통상차관보는 금번 포럼에 참석하여, 3.28() 성장거점으로서 아시아세션*에서 각국 전문가들과 아시아 역내 경제협력 증진 방안에 대해 논의하였다.

* 패널리스트 : 카오호른 ASEAN 사무총장, 이희섭 한일중 3국 협력사무국(TCS) 사무총장, 츠푸린 중국발전개혁연구원 원장 등

양병내 차관보는 최근 글로벌 통상환경의 불확실성 속에서 아시아가 새로운 발전 기회를 포착하고 세계 경제성장을 주도하기 위해서는 역내 경제협력 수준의 질적 제고, 기후변화대응·디지털경제 등 글로벌 아젠다에 대한 비전 제시, ’22년 발효된 역내포괄적경제동반자협정(이하 RCEP)의 활용률 제고 등이 중요하다고 밝히고, 이번 논의를 바탕으로 우리나라가 향후 RCEP, ASEAN+3 등 역내 협력플랫폼을 활용해 교역·투자 원활화, 공급망 안정화, 신통상규범 확산(그린·디지털) 등을 지속 추진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하였다.


“이 자료는 산업통상자원부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이전다음기사

다음기사이산화탄소 포집·저장 및 활용(CCUS), 신산업 창출을 위해 속도 낸다

히단 배너 영역

추천 뉴스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많이 본, 최신, 오늘의 영상 , 오늘의 사진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 또는 계정이 차단 될 수 있습니다.

  • 1. 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키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