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브리핑룸

콘텐츠 영역

남북통합문화센터 개관 4주년 기념, “남북통합문화축제” 개최

2024.05.16 통일부
목록

남북통합문화센터 개관 4주년 기념, “남북통합문화축제” 개최

□ 통일부 남북통합문화센터(이하 ‘센터’)는 개관 4주년을 맞이하여 5월 17일(금)과 5월 18일(토)에 걸쳐 남북 주민이 문화로 소통하고 화합하는 “남북통합문화축제”를 개최합니다.

□ 5월 17일(금)에는 남북통합의 의미를 고찰하고 발전 방향을 모색하는 「통합문화포럼」과 남북 출신 음악인들이 함께 하는「작은음악회」를 준비했습니다.

o 「통합문화포럼」에서는 “남북통합의 새로운 장, 문화예술로 열다”라는 주제로 학계 및 문화·예술현장 전문가들의 심도 있는 논의가 진행됩니다.

- 기조강연에서는 성균관대학교 이숙종 특임교수가 “자유·인권가치 문화가 이끄는 문화통합”을 주제로, 자유와 인권 그리고 그것을 담은 문화가 어떻게 남북통합에 기여할 수 있을지에 대해 이야기를 해 주실 예정입니다.

- 이어서 동국대학교 북한학연구소 하승희 교수와 한국교육개발연구원 김유연 연구원, 탈북예술인 이상철 도예가와 김규민 영화감독이 참여하여 “문화예술로 여는 남북통합”을 주제로 발표와 토론을 진행합니다.

o 포럼이 끝난 이후에는 키보드, 드럼, 베이스, 색소폰으로 이루어진 남북 출신 음악인 혼성 밴드의 「작은 음악회」가 열릴 예정입니다. 남북 출신 음악인들이 함께 어우러져 “My Heart Will Go On”, “강원도 아리랑”, “운명의 갈림길” 등 총 7곡을 연주합니다.

□ 5월 18일(토)에는 아주대 심리학과 김경일 교수와 함께하는 「토크콘서트」와 가수 조영남 등이 출연하는 「뮤직콘서트」를 마련하였습니다.

o 1부 「토크콘서트」에서는 김경일 교수와 함께 우리 모두가 꿈꾸는 삶의 모습에 대해 이야기를 나눠 보도록 하겠습니다.

o 2부 「뮤직콘서트」에서는 센터 남북청소년합창단과 아코디언 강좌 수강생들의 사전 공연을 시작으로 엠비시(MBC) 관현악단과 가수 조영남, 테너 임철호, 소프라노 이화숙·임영인·이숙정·박미화 등 남북 출신 예술인이 함께 하며 아름다운 노래들을 관객들에게 선사하겠습니다.

□ 이외에도 축제 분위기를 더할 △즉석 포토 부스 △북한음식 체험 △페이스 페인팅 △풍선 아트 △캐리커쳐 △타로카드 등과 같은 다양한 부대행사도 함께 진행됩니다.

□ 이번「남북통합문화축제」를 통해 센터와 함께 해 주신 모든 분들이 한층 더 서로를 이해하고 공감할 수 있게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통일부 남북통합문화센터는 남북통합문화 조성과 확산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가겠습니다.

붙임 ‘남북통합문화센터 개관 4주년 행사’ 포스터 1부. 끝.

보도자료.png 이미지입니다.

“이 자료는 통일부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이전다음기사

다음기사해외직구 소비자 안전강화 및 기업경쟁력 제고방안

히단 배너 영역

추천 뉴스

윤석열정부 2년 민생을 위해 행동하는 정부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많이 본, 최신, 오늘의 영상 , 오늘의 사진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 또는 계정이 차단 될 수 있습니다.

  • 1. 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키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