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브리핑룸

콘텐츠 영역

(보도자료) 재난현장 맹활약...소방청, 제4회 드론 경진대회 개최

2024.06.11 소방청
목록

재난현장 드론활약 해마다 증가


소방청,4회 드론 경진대회개최




-소방관 및 일반인 참여 건물내부수색,산악지역수색,야간수색 등3종목 경연

-조명장치 및 열화상카메라 등을 이용한 야간 실종자수색 경기 신설

-피해상황 파악·소방력 배치·운용에 효과적소방드론 활약 매년 증가


소방청(청장 남화영)은 오는12()부터13()까지 이틀간 중앙소방학교(충남 공주시 소재)에서드론을 활용한 재난현장 대응력 강화를 위한4회 소방청장배 드론 경진대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2019년 전국소방기술경연대회 시범종목으로 시작된소방청장배 드론 경진대회는 재난현장 드론 활용을 높이기 위해 처음에는 소방공무원을 대상으로 실시했지만,지난해부터는일반인도 참가할 수 있도록 참가대상을 확대했다.

대회는소방팀과 일반팀으로 구분하여 진행되며,소방팀전국 시·도 소방본부에서 선발된소방공무원18개 팀,일반팀선착순으로 선발된15개 팀으로33개 팀이 경쟁한다.

일반팀의 경우 지역,나이 제한은 없이 국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지난429일부터524일까지 선착순 접수를 통해선정했다.

경기 종목은건물 내부 수색산악 지역 수색야간수색3개 분야드론 조종 기술 경연 방법으로진행된다.

특히,올해 신설된야간수색분야는일몰 후 들판과 계곡 등에서의 실종자 발생 상황을 가정하여조명장치,열화상카메라 등 첨단장비 및 드론을 활용한 수색 경연으로 진행된다.

한편,소방청은2023년 한 해동안 실종자 수색 및 화재 등재난현장에 소방드론이3,628회 출동하여139명을 구조했다고 밝혔다.

이는전년(2022)대비 출동율29.3%증가,인명구조 건수는5.3%증가*한 것으로소방드론의 재난현장 활동이 매년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22,806회 출동, 132명 구조`233,628회 출동, 139명 구조

실제지난531일 충북 제천시 봉양읍 구학산에서80대 남성이 실종되었다는 신고가 접수됐고,수색과정에서 소방드론이 맹활약했다.산악지역의 특성상수색 범위가 넓어많은 소방력이 투입되어,장시간 수색이 필요한 상황이었지만소방당국은 소방드론을 투입하여 즉시수색을 펼쳤고,골반과 늑골 골절로 위급한 상황에 처해 있던80A씨를 신속하게 발견하여인근 병원으로 안전하게 이송할 수 있었다.

윤상기 소방청 장비기술국장첨단장비가 장착된소방드론은 높은 고도에서 재난현장의 상황을 영상으로 담아 실시간 현장 지휘관에게 제공함으로써재난상황 및 피해상황 파악,소방력의 배치·운용 등에 매우 큰 도움이 되고 있다,이번 대회를 통해 드론을 활용한재난 대응능력더욱 향상시킬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담당 부서

소방청

책임자

과 장

김상현

(044-205-7700)

소방항공과

담당자

소방경

김종한

(044-205-7705)



“이 자료는 소방청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이전다음기사

다음기사미디어 세상 속 안내자, ‘미디어교육사’ 집중 육성

히단 배너 영역

추천 뉴스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많이 본, 최신, 오늘의 영상 , 오늘의 사진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 또는 계정이 차단 될 수 있습니다.

  • 1. 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키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