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브리핑룸

콘텐츠 영역

(국영문 동시배포) 「부석사 조사당 벽화」 등 국내외 벽화문화유산의 최신 보존처리 기술 살펴본다

「아시아 지역 벽화; 보존기술과 재처리 방법론」 주제로 국제 학술 토론회 개최(6.19, 대전 ICC호텔)

2024.06.18 국가유산청
목록

  국가유산청 국립문화유산연구원 문화유산보존과학센터(센터장 박종서)는 오는 19일 대전 ICC호텔(대전 유성구)에서 「아시아 지역 벽화; 보존기술과 재처리 방법론」 국제 학술 토론회(심포지엄)를 개최한다.

이번 국제 학술 토론회는 문화유산보존과학센터에서 수행하고 있는 국내 최고(最古) 사찰벽화인 국보 「부석사 조사당 벽화」의 과학적 조사 및 보존처리 사업 추진에 따른 연구 성과 공유와 벽화 보존처리 기술에 대한 국제적 동향을 파악하고자 마련한 자리로, 벽화 보존 분야의 국내·외 전문가들을 초청하여 아시아 지역 벽화를 중심으로 한 보존기술과 방법론에 대하여 논의할 예정이다.

행사는 기조강연과 5개의 주제 발표, 종합 토론으로 구성된다. 기조강연은 한경순 건국대학교 교수가 ‘한국 벽화 보존의 성취와 미래’를 주제로 일제강점기부터 현재까지의 사찰벽화 보존처리 역사를 시기별로 구분하여 현황과 의의를 되짚어 본다.

이어서 진행되는 주제발표에서는 먼저 ▲ 중앙아시아 고고 발굴조사 벽화의 복원(마리아 제르베, 러시아 국립에르미타주박물관), ▲ 토벽화에 적합한 보수재 개발: 문제와 원칙, 실제 적용(스티븐 리커비, 영국 RICKERBY&SHEKEDE 벽화보존), ▲ 중국 사찰의 고대벽화 보존과 복원에 관한 연구(위쭝런, 중국 둔황연구원) 등 3개의 주제발표를 통해 우리나라 사찰벽화와 유사한 재질인 토벽화를 중심으로 해외 보존처리 기술과 연구 사례들을 살펴본다.
이어서 ▲ 한국 벽화 분석 및 진단기술 연구 동향(이화수, 건국대학교), ▲ 한국 사찰벽화의 손상과 재처리 방안 -국보 부석사 조사당 벽화 사례를 중심으로-(정혜영, 문화유산보존과학센터) 등 국내 사찰벽화를 대상으로 한 과학적 진단기술과 재처리 연구 사례에 대한 2개의 주제발표가 진행된다.

마지막으로 주제발표 이후에는 한경순 건국대학교 교수를 좌장으로 주제발표자 전원이 참여하여 아시아 지역의 벽화문화유산을 장기적으로 보존하기 위한 각국의 보존기술과 재처리 방법론에 대한 논의와 사례를 비교해보고, 「부석사 조사당 벽화」에 적합한 보존처리 방안에 대해 다양한 의견을 나누는 종합 토론이 진행될 예정이다.

행사는 당일 현장에서 등록 절차만 거치면 누구나 참석할 수 있으며, 발표 자료집은 추후 국립문화유산연구원 누리집 내 ‘국가유산 지식이음’ (https://portal.nrich.go.kr)에도 게재될 예정이다. 자세한 사항은 전화(☎042-860-9406)로 문의하면 된다.

국가유산청 국립문화유산연구원 문화유산보존과학센터는 이번 국제 학술 토론회를 통하여 벽화문화유산의 가치를 온전히 지킬 수 있도록 최선의 방안을 모색하고자 하며, 앞으로도 학계와 전문가 등 국민이 국가유산 관련 국내외 최신 연구 성과를 쉽게 접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공유하는 적극행정을 이어갈 것이다.



The Cultural Heritage Conservation Science Center (CHCSC, Director Park Jongseo) in the National Research Institute of Cultural Heritage (NRICH) under the Korea Heritage Service will hold the international symposium on ‘Murals in Asian Region; Conservation technology and re-conservation methodology’ at the Hotel ICC in Daejeon.

This international symposium is prepared and carried out by the CHCSC to share research outcomes and identify international trends in mural conservation technology following the project ‘Scientific Investigation and Conservation Treatment of Mural painting in Josadang Shrine of Buseoksa Temple, National Treasure’, which is the oldest mural painting of temples in Korea. Domestic and international experts in the field of mural conservation will be invited to discuss conservation technology and methodologies focusing on mural paintings in the Asian region.

The symposium consists of a keynote speech, five thematic presentations, and a comprehensive discussion. In the keynote speech, Professor Han Kyeong-soon of Konkuk University will present the situations and significances by classifying the history of conservation treatment from the Japanese colonial period to the present, focusing on mural paintings of temples under the theme of ‘Achievements and Future of Korean Mural Conservation’.

The following thematic presentations are made by international experts at first: ‘Restoration of Wall Paintings from Archaeological Excavations in Central Asia’ (by Maria Gervais, State Hermitage Museum, Russia), ‘Developing Compatible Repair Materials for Earthen Wall Paintings: Obstacles, Principles, and Practice’ (by Stephen Rickerby, RICKERBY&SHEKEDE wall painting conservation, UK) and ‘Overview of Research on Conservation and Restoration of Ancient Mural Paintings in China’s Temple’ (by Yu Zhongren, Dunhuang Academy, China) will be presented to look into overseas conservation technology for mural paintings and research cases with a focus on earthen mural paintings similar to mural paintings of temples in Korea.
Subsequently, case studies of scientific diagnosis technology and re-conservation research in Korea will be presented: ‘Research Trends on Analysis and Diagnosis Technology of Mural Paintings in Korea’ (by Lee Hwa-soo, Konkuk University), and ‘Damage and Re-conservation Methodology of Mural Paintings in Temples of Korea -focusing on Mural Painting in Josadang Shrine of Buseoksa Temple, National Treasure’ (by Jeong Hye-young, Cultural Heritage Conservation Science Center).

Lastly, in addition to the discussion on conservation technology and re-conservation methodology of each country for long-term conservation of mural cultural heritage in the Asian region, the comprehensive discussion for sharing various opinions will be continued with speakers and invitees in comparison with overseas cases to find a way of re-conservation treatment suitable for the mural painting in Josadang Shrine of Buseoksa Temple, National Treasure.

Anyone can attend this international symposium after on-the-spot registrations on the day of the symposium, and the symposium proceedings will be released later through https://portal.nrich.go.kr within the website of the National Research Institute of Cultural Heritage. To inquire about further details, contact this number (042-860-9406).

Through this international symposium, the Cultural Heritage Conservation Science Center in the National Research Institute of Cultural Heritage under the Korea Heritage Service will seek the best way to fully preserve the value of mural cultural heritage and work on the active administration to serve the public as well as academic circles, experts with easy access to the latest research outcomes at home and abroad.


 

「아시아 지역 벽화; 보존기술과 재처리 방법론」 국제 학술 토론회 홍보물(포스터)

< 「아시아 지역 벽화; 보존기술과 재처리 방법론」 국제 학술 토론회 홍보물(포스터) >

“이 자료는 국가유산청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이전다음기사

다음기사국산 표고버섯 산업 경쟁력 높일 표고 전문가 키운다

히단 배너 영역

추천 뉴스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많이 본, 최신, 오늘의 영상 , 오늘의 사진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 또는 계정이 차단 될 수 있습니다.

  • 1. 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키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