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브리핑룸

콘텐츠 영역

농촌진흥청, 대륙별 전문가 초청 ‘식물 병해충 국제 심포지엄’ 개최

2024.06.20 농촌진흥청
목록

- 20일 ‘중점 관리 및 유입 우려 병해충의 글로벌 대응 전략’ 주제로 열려

- 미국, 프랑스, 호주, 일본, 세계채소센터 등의 식물 병해충 전문가 참여

- 세계적 식량안보 대응, 농업기술 국제 공조 강화와 혁신 방안 논의

 미주, 유럽, 아시아 태평양 대륙의 식물 병해충 전문가들이 한자리에 모이는 국제 학술 토론회(심포지엄)가 열린다. 국가 및 지역적으로 문제시되는 주요 식물 병해충 현황과 방제 기술, 관리 전략을 발표하는 자리다.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은 ‘중점 관리 및 유입 우려 병해충의 글로벌 대응 전략’을 주제로 6월 20일 본청 국제회의장에서 국제 학술 토론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미국 농업연구청(USDA-ARS), 프랑스 농업식품환경연구소(INRAe), 호주 연방과학산업연구기구(CSIRO), 일본 농업식품산업종합연구기구(NARO), 세계채소센터(World Vegetable Center) 병해충 전문가가 발표자로 참여한다. 각 나라와 기관에서 참여한 발표자들은 ‘국가별 침입·유입 우려 해충 대응 방안’, ‘국가별 중점 관리 식물 병 관리 방안’ 2개 분과로 나눠 국가별 식물 병해충 관리 기술 및 전략을 공유한다. 

 미국 농업연구청은 외래 유입 병해충 관리 거점 지역(유럽, 남미, 아시아 등)에서 운영 중인 해외생물관리실험실 수행 연구, 식물 병원체 격리 실험실을 소개한다. 프랑스 농업식품환경연구소는 해충의 이동 유형 분석 기술과 문제 식물 병 관리 방안을 발표한다. 호주 연방과학산업연구기구는 아시아태평양 지역의 주요 해충 또는 식물병 통합 관리 방안을 다룬다. 일본 농업식품산업종합연구기구는 하우스 재배에서 문제시되는 식물병 방제 기술, 세계채소센터는 열대 기후대 침입 해충의 방제 기술을 차례로 발표한다. 농촌진흥청은 과수 화상병 대응 전략과 주요 외래 해충의 관리 방안에 대해 발표할 예정이다.

 이번 국제 학술 토론회에서 논의된 결과는 국가별 유입 우려 병해충 방제 기술 및 관리 방안 개발 자료로 활용할 계획이다. 이를 토대로 국제기관·기구와 공동으로 대규모 협업사업을 기획하고, 협력체계를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농촌진흥청 김황용 기술협력국장은“최근 기후변화가 심각해지면서 병해충 피해 규모가 대형화되고, 외래 유입 병해충으로 인한 세계적 식량안보 위협 사례가 증가하고 있다.”라며 “이번 국제 학술 토론회가 여러 국가가 협력하는 식물 병해충 감시 체계 구축의 교두보가 되길 희망한다.”라고 밝혔다.

 

“이 자료는 농촌진흥청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이전다음기사

다음기사농가서 만든 색다른 치즈·소시지 직거래 장터 연다

히단 배너 영역

추천 뉴스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많이 본, 최신, 오늘의 영상 , 오늘의 사진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 또는 계정이 차단 될 수 있습니다.

  • 1. 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키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