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멀티미디어

콘텐츠 영역

윤석열 대통령, 사우디아라비아 국빈 방문(10.21.~24.)

2023.10.24 문화체육관광부 국민소통실
목록

윤석열 대통령, 사우디아라비아 국빈 방문(10.21.~24.)

[윤석열 대통령 사우디 국빈 방문 10.21~24.] 

이번 국빈 방문을 통해 양국 관계를 탄소 기반의 중동 1.0을 넘어 탈탄소 기반의 중동 2.0으로 전환하는 역사적 전기를 마련할 것입니다.

모하메드 왕세자와 회담을 통해 미래지향적 동반자 관계를 심화-발전시켜 나가기로 했습니다.

한-사우디 투자 포럼에서 전기차-에너지 분야 등에서 46건의 계약-MOU를 체결했습니다.

새로운 중동붐을 통해 복합위기 해결책을 찾을 수 있습니다.

지난해 사우디와 40조 원 규모 ‘투자협약’으로 제2 중동 특수가 열렸고, 올해 14조 원 규모 ‘샤힌 프로젝트’로 경제협력의 새 지평이 열렸습니다. 이번 국빈 방문을 통해 탄소 기반의 중동 1.0을 넘어 탈탄소 기반의 중동 2.0으로 전환할 수 있을 것입니다.

<모하메드 왕세자와 회담>

미래지향적 전략 동반자 관계를 심화·발전시켜 나가기로 했습니다.

첨단 기술력과 산업 발전 경험을 가진 한국과 풍부한 자본과 성장 잠재력을 가진 사우디가 만나면 양국 경제협력의 지평이 넓어질 것입니다.
모하메드 왕세자는 사우디 국가발전 전략의 중점협력 국가인 한국과 실질 협력을 더욱 발전시켜 나가자고 했습니다.

에너지·건설을 넘어 첨단산업 등으로 협력을 확대합니다.

중소기업의 사우디 진출을 지원하는 ‘글로벌 비즈니스 센터’ 리야드 개소 등 실질적 성과가 이어지고 있습니다.
양국은 수소, 자동차 등 첨단산업과 문화, 관광, 해운 등 다양한 분야에서 구체적 협력 성과를 만들어가기로 했습니다.

<한·사우디 투자 포럼 투자 포럼>

전기차·에너지 분야 등 46건의 계약·MOU를 체결했습니다.

· 현대차, 킹 압둘라 경제단지에 자동차 공장 건설 시작
- 2026년 최초 한-사우디 합작 전기차 탄생
· 양국 정부, ‘수소 오아시스 이니셔티브’ 체결
- 청정수소 밸류체인 전 분야 기업 간 협력 뒷받침
· 디지털, 의료, 로봇 등 신산업 분야 협력 MOU 체결

산업 전 분야에 걸쳐 경제협력 모멘텀을 마련했습니다.

양국은 첨단제조업, 신산업, 청정수소 개발 등 분야에서 협력 지평을 확대했습니다.
양국 협력 관계를 탈탄소 기반의 중동 2.0으로 전환하는 양국 기업 간 협력의 출발점이 될 것입니다.

우리 국민과 기업이 뛸 운동장을 넓히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이전다음기사

다음기사“함께 즐기는 저작거리, 이리 오너라~”

히단 배너 영역

추천 뉴스

윤석열정부 2년 민생을 위해 행동하는 정부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많이 본, 최신, 오늘의 영상 , 오늘의 사진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 또는 계정이 차단 될 수 있습니다.

  • 1. 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키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