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멀티미디어

콘텐츠 영역

우리는 지역을 살리는 무적의 이웃사촌!

2023.11.20 문화체육관광부
목록

우리는 지역을 살리는 무적의 이웃사촌!

  • 우리는 지역을 살리는 무적의 이웃사촌!
  • 우리는 지역을 살리는 무적의 이웃사촌!
  • 우리는 지역을 살리는 무적의 이웃사촌!
  • 우리는 지역을 살리는 무적의 이웃사촌!
  • 우리는 지역을 살리는 무적의 이웃사촌!
  • 우리는 지역을 살리는 무적의 이웃사촌!
  • 우리는 지역을 살리는 무적의 이웃사촌!
  • 우리는 지역을 살리는 무적의 이웃사촌!
  • 우리는 지역을 살리는 무적의 이웃사촌!
  • 우리는 지역을 살리는 무적의 이웃사촌!
  • 우리는 지역을 살리는 무적의 이웃사촌!
  • 우리는 지역을 살리는 무적의 이웃사촌!
  • 우리는 지역을 살리는 무적의 이웃사촌!
  • 우리는 지역을 살리는 무적의 이웃사촌!

궂은 일, 좋은 일에 함께 팔을 걷어붙이던 조선시대 마을 공동 노동조직 ‘두레’의 지혜가 오늘날 ‘관광두레’로 이어집니다.

주민들이 자발적으로 관광사업체를 만들고 운영하며 일자리와 소득 창출로 연결하는 ‘관광두레’. 마을을 가장 잘 아는 사람들이 가장 잘 해낼 수 있는 일들로 지역 관광의 활력을 만들어 내고 있습니다.

지역의 매력을 듬뿍 담은 관광 프로그램들이 늘어날수록 국내여행의 즐거움은 더욱 커지겠죠?

지역 관광의 미래를 밝혀나갈 ‘관광두레’에 많은 관심을 보내주세요!

우리는 지역을 살리는 무적의 이웃사촌!

주말에만 드문드문 기차가 오가는 간이역이 평일에도 사람들로 북적입니다. 지역 특산물을 이용한 메뉴들이 눈에 띄는 이 곳. 전국 최초의 간이역 카페인 ‘나전역 카페’입니다.

전국 맥주보리 종자의 70% 이상을 재배하는 순천. 이 지역의 보리를 사용해 만든 다양한 수제맥주에는 순천만, 낙안읍성 등 유명 관광지의 이름이 붙었습니다. 양조장에서의 수제맥주 체험은 지역의 유명한 관광 프로그램이 되었습니다.

‘우리 지역 관광의 문제를 주민 스스로, 함께 해결해 보자’라는 목표로 출발한 ‘관광두레’.

주민들이 자발적으로 관광사업체를 만들고 운영하며 일자리와 소득 창출로 연결하는 ‘관광두레’는 궂은 일, 좋은 일에 함께 팔을 걷어붙이던 조선시대 마을 공동 노동조직 ‘두레’의 지혜를 이어갑니다.

현재 134개 지역에서 900여 개 주민사업체가 지역의 특징을 살린 기념품을 만들고 특산품으로 음식 메뉴를 개발하고 숙박·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지역 경제에 활기를 불어넣고 있습니다.

여기에는 마을 주민들의 조력자인 ‘관광두레 PD’도 함께합니다.

사업계획 수립 단계부터 창업과 성장 단계까지 현장에서 주민들을 밀착 지원하며 스스로 서고 크도록 물심양면 돕습니다.

마을을 가장 잘 아는 사람들이 가장 잘 해낼 수 있는 일들로 지역의 활력을 만드는 ‘관광두레’.
이 멋진 ‘이웃사촌의 힘’이 밝혀나갈 지역 관광의 미래가 기대됩니다.

☞ 관광두레 자세히 보기

이전다음기사

다음기사내가 일하는 지역에 주택이 지원 된다고?!

히단 배너 영역

추천 뉴스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많이 본, 최신, 오늘의 영상 , 오늘의 사진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 또는 계정이 차단 될 수 있습니다.

  • 1. 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키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