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뉴스

콘텐츠 영역

전국 보훈병원 시설 확충한다…위탁병원도 최대 규모로 확대

중앙보훈병원에 2028년까지 294억 원 투입…시설 증축·진료 공간 확장 등

간호간병통합서비스 병동 30% → 40%로 확대…보호자 간병 부담 완화

2024.01.09 국가보훈부
목록

국가보훈부는 고령의 국가유공자들에게 고품질의 보훈의료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올해 전국 보훈병원 기반 시설 확충과 위탁병원 확대, 보훈의료서비스의 질적 향상 등 다양한 정책을 추진한다고 9일 밝혔다.

보훈부는 먼저, 늘어나는 보훈의료 수요에 맞춰 전국 보훈병원 기반시설을 확충하기로 했다.

중앙보훈병원은 쾌적하고 편안한 진료환경 구축을 위해 올해부터 오는 2028년까지 294억 원을 투입한다.

이를 통해 중앙관 4~5층 증축, 진료시설 재배치, 인공신장실과 내시경실 등 외래 진료 공간 확장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이희완 국가보훈부 차관이 지난달 27일 서울 강동구 중앙보훈병원을 찾아 국가유공자 로봇의족 전달식을 갖고 현장을 둘러보고 있다. (사진=국가보훈부)
이희완 국가보훈부 차관이 지난달 27일 서울 강동구 중앙보훈병원을 찾아 국가유공자 로봇의족 전달식을 갖고 현장을 둘러보고 있다. (사진=국가보훈부)

광주보훈병원은 지역 공공의료기관으로서의 역할 수행을 위해 중증·응급의료 기능을 강화한다.

응급실과 수술실 등을 확충하고 응급실에 음압격리실과 심폐소생실을 추가 설치한 데 이어 심혈관센터도 새롭게 구축한다.

대구·경북 보훈대상자에 대한 맞춤형 전문재활치료 서비스 제공을 위한 대구보훈병원 재활센터는 오는 9월 완공된다.

195억 원이 투입된 대구보훈병원 재활센터는 현재 서울·부산·광주·대전보훈병원에 이은 다섯 번째 재활센터다. 치료와 재활을 연계한 지역 거점 의료기관으로서 역할이 강화될 것으로 전망된다.

노후화된 대구보훈병원의 서관동을 재건축해 진료 공간과 함께 병상 수를 기존 88개에서 110개로 늘리고 주차장도 추가 설치한다.

보훈부는 기반시설과 함께 보훈의료서비스의 질 향상을 위해서도 노력할 계획이다.

우선 모든 보훈병원 간 진료 정보 공유를 통한 진료 편의성을 높이고, 보훈대상자 개개인의 상태에 맞는 정밀 의료서비스 제공에 힘쓴다.

또한 보훈병원 업무 표준화 등을 위한 정보통신 자원 통합·공유(클라우드) 기반 차세대 보훈병원정보시스템 개발에도 착수한다.

보훈병원에 입원한 보훈대상자의 간병 부담 완화를 위해 진행하고 있는 간호간병통합서비스 병동의 경우 현재 30%에서 40%로 확대할 계획이다.

보훈부는 고령의 국가유공자들이 거주지 인근에서 편리하게 진료받을 수 있는 위탁병원도 올해 최대 규모로 확대하기로 했다.

지난 2021년부터 해마다 100곳 이상을 확대해 왔는데, 올해도 지난 1일 기준 702곳의 위탁병원을 전국 시군구 평균 4곳인 916곳으로 늘릴 예정이다.

이 밖에 안과, 치과 등 다빈도 질환에 대한 수요에 대응해 위탁병원 진료과목 다양화와 의료서비스의 질적 향상도 함께 추진할 방침이다.

강정애 보훈부 장관은 “고품질의 보훈의료서비스로 보답하고 고령의 국가유공자분들이 건강한 노후생활을 하실 수 있도록 다양한 정책을 추진하는 데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문의: 국가보훈부 복지증진국 보훈의료정책과(044-202-5644), 보훈의료혁신과(044-202-5693)

이전다음기사

다음기사강원동계청소년올림픽 K선수단 결단식…“연대와 공감 가치 배우길”

히단 배너 영역

추천 뉴스

윤석열정부 2년 민생을 위해 행동하는 정부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많이 본, 최신, 오늘의 영상 , 오늘의 사진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 또는 계정이 차단 될 수 있습니다.

  • 1. 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키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