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뉴스

img-news

콘텐츠 영역

해양경찰청 정책자문위원회 분과장 회의 개최

해양경찰청 2021.04.21

- 해양경찰 주요 추진 정책에 대한 분야별 전문가 정책 자문 청취 -



해양경찰청(청장 김홍희)은 21일 인천시 해양경찰청 중회의실에서 정책자문위원회 분과위원장 사전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해양경찰청 정책자문위원회는 국민 목소리와 전문가 자문을 정책에 반영하기 위해 해양경찰의 재출범과 함께 2018년 처음 구성됐다.

지난해 해양경찰 임무인 해양주권․해양안전․해양치안․해양환경․내부역량 등 5개 분야 제2기 위원 36명을 새로 위촉했다.

이날 회의는 김홍희 해양경찰청장 등 지휘부와 정책자문위원회 각 분과위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주요 내용으로는 해양사고 대응 역량 강화 방안, 수사권 조정에 따른 개혁 등 지난 성과와 불법조업 외국어선에 대한 대응 전략, 실시간 해양오염 감시체계 도입 등 올해의 주요 정책이 소개됐다.

특히, 분과위원들은 ‘해양정보 상황인식 시스템’ 구축 등 해양경찰 미래 발전 방향에 공감하면서, 관련 제도의 정비와 전문성 확보 방안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제시하는 등 많은 관심을 보였다.

이기우 자문위원장(전 인천재능대학교 총장)은 “최근 누리소통망(SNS) 등을 통해 해양경찰 정책 추진사항 등의 정보가 위원들과 활발히 공유되고 있어 정책 방향성 등을 이해하는데 크게 도움이 되고 있다.”며, “해양경찰의 정책 동반자로서 책임감을 가지고 전문적인 자문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김홍희 해양경찰청장은 “급변하는 해양환경 속에서 해양경찰이 신속하게 대응하기 위해서는 외부 전문가의 도움이 매우 중요하고 필수다.”라며, “해양경찰 주요 정책에 대한 따끔한 충고와 애정 어린 조언을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한편, 올해부터는 정책자문의 실효성을 높이고 세부 현안에 대해 심도 있게 논의하기 위해 주요 정책에 대한 정보를 수시로 위원들에게 제공한다.

또, 정책자문 절차를 한층 체계화해, 주요 현안을 설명하는 분과장 회의, 현안에 대한 심층적 토의를 진행하는 분과위원회, 논의 결과와 분석 사항들을 총괄적으로 자문하는 전체회의 순으로 운영하게 된다.


김홍희 해양경찰청장이 2021년 정책자문위원회 분과위원장 회의 참석 위원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하고 있다

김홍희 해양경찰청장이 2021년 정책자문위원회 분과위원장 회의 참석 위원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하고 있다


이기우 자문위원이 해양경찰 미래 발전 전략에 대한 정책 의견을 제안하고 있다

이기우 자문위원이 해양경찰 미래 발전 전략에 대한 정책 의견을 제안하고 있다


해양경찰청 정책자문위원회 분과위원장 회의에 참석한 5개 분과위원장과 김홍희 해양경찰청장 및 해양경찰 직원 기념사진

해양경찰청 정책자문위원회 분과위원장 회의에 참석한 5개 분과위원장과 김홍희 해양경찰청장 및 해양경찰 직원 기념사진

"이 자료는 해양경찰청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운영원칙 열기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 1.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기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
운영원칙 닫기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