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뉴스

img-news

콘텐츠 영역

평택∼오송 2복선화 사업으로 건설경제 활력을 불어넣고 더욱 빠르고 편리한 고속철도 서비스를 제공하겠습니다

국가균형발전 프로젝트 예비타당성 조사 면제사업

최고 속도 400km/h급 터널 및 신호·통신 도입…고속철도 경쟁력 제고

2021.06.29 국토교통부

국토교통부(장관 노형욱)는 오는 30일 평택∼오송 2복선화 건설사업에 대한 기본계획을 확정하고 고시했다.

‘평택~오송 2복선화 건설사업’은 기존 평택∼오송 고속철도 지하에 46.4km 구간의 상·하행 복선을 추가 건설하는 사업으로 총사업비는 3조 1,816억원 규모이며, `19년 선정된 국가균형발전 프로젝트 예비타당성조사 면제사업 중 가장 먼저 기본계획이 고시된 노선이다.

본 사업은 경부고속선과 수서고속선이 만나는 평택 분기점에서 발생할 수 있는 병목현상을 해소하기 위한 선로용량 확대*가 목적으로, 향후, KTX, SRT 등 투입 가능한 고속열차가 최대 2배까지 증가하여 국민들의 수요에 맞춰 더욱 다양한 시간대에 고속철도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 현재 경부고속선 평택∼오송 구간 선로용량(1일 최대 운전가능한 열차횟수)은 190회/일이며, 평택∼오송 2복선화 사업으로 380회/일까지 증가

※ 장래 운행계획(안) : 현재 176회 → 장래 262회


또한, 이번 사업계획에서 최고 설계속도 400km/h를 반영한 터널과 차세대 한국형 열차제어시스템(KTCS-2), 4세대 무선 철도통신기술(LTE-R) 등 신호·통신 기술이 새롭게 도입된다.

* KTCS-2(Korean Train Control System Level-2) : LTE 기반 한국형 열차제어시스템LTE-R : 철도통합무선망으로 열차운행시 대용량 정보 송수신 가능


최고속도 320km/h급 동력분산식* 열차(EMU-320)의 상용화 운행을 시작으로, 향후 연구개발을 거쳐 도입예정인 400km/h급 초고속열차가 운행할 수 있는 시설기반이 마련된다는 의미가 있다.

* 동력분산식 열차 : 열차를 끄는 힘을 발휘하는 견인동력이 여러 차량에 분산


본 사업은 수서고속철도 율현터널 이후 두 번째로 긴 장대터널*로, 승객안전을 고려하여 천안아산 지하**와 비룡산 하부에 대피승강장, 안전구역 등 구난시설을 반영하였으며, 이를 통해 대심도 터널에서 화재발생 등 비상시 열차에서 외부로 대피할 수 있는 골든타임 확보가 가능할 것으로 예상된다.

* 사업구간 46.4km 중 34km가 터널로 설계되어, 승객 안전확보를 위한 구난시설 설치
** 승강장, 부본선 등을 설치하여 천안아산역 이용객 증가 시 여객역으로 전환 가능


총사업비 3조 1,816억원 중 9,545억원(30%)은 국고로, 나머지 2조 2,271억원(70%)은 사업시행자인 국가철도공단에서 분담하며, 기본계획 고시 이후 대형공사 입찰방법 심의를 거쳐 5개 공구로 사업구간을 분할하고, 일괄입찰(Turn Key) 방식으로 추진하게 된다.

이번 사업을 통해 건설기간 동안 약 6조 6천억원의 생산유발효과와 4만 4천여명의 고용유발효과*가 발생할 것으로 예측되었다.

* 한국개발연구원(KDI) 지역산업연관모형(IRIO) 분석결과


국토교통부 김선태 철도국장은 “이번 평택∼오송 2복선화 사업으로 건설경기, 일자리 등 다양한 분야에 활력을 불어넣고, 향후 빠르고 편리한 고속철도 서비스를 국민들께 제공하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사업 공정관리를 통해 개통까지 차질없이 준비하고, 특히 건설현장 안전을 철저하게 관리하겠다”고 밝혔다.

"이 자료는 국토교통부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운영원칙 열기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 1.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기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
운영원칙 닫기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