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뉴스

img-news

콘텐츠 영역

국민권익위, 종로경찰서 등 전국 경찰관서에 포스터 부착으로 경찰옴부즈만 널리 알린다

2021.07.01 국민권익위원회
보도자료
뉴스배포정보
자료배포 2021. 7. 1. (목)
담당부서 경찰민원과
과장 윤영국 ☏ 044-200-7381
담당자 백수경 ☏ 044-200-7388
페이지 수 총 3쪽(붙임 1쪽 포함)

국민권익위, 종로경찰서 등 전국 경찰관서에

포스터 부착으로 경찰옴부즈만 널리 알린다

- 경찰 업무 관련 권익 침해 시, 경찰옴부즈만 적극 활용 당부 -
 

경찰 분야 국민의 고충이나 권익침해 문제를 해결하는 국민권익위원회(위원장 전현희, 이하 국민권익위) 경찰옴부즈만 제도를 홍보하기 위한 행사가 마련된다.

 

국민권익위는 114시 종로경찰서에서 전현희 국민권익원장, 이규환 종로경찰서장, 강재영 경찰옴부즈만 등이 참석한 가운데 경찰옴부즈만 홍보포스터 부착 행사를 개최한다고 말했다.

 

최근 검·경 수사권 조정으로 경찰에 1차적 수사종결권이 부여됨에 따라 수사 등 경찰 직무와 관련한 국민들의 고충이나 권익침해를 보다 적극적으로 해결해야 할 필요성이 높은 상황이다.

 

경찰 직무수행 과정에서 국민권익 침해가 발생할 수 있는 사항은 고소·고발 등 부당한 접수 거부 경찰관의 반말·폭언 등 불친절 행위 수갑 등 경찰장구 부당 사용 미란다 원칙 미고지 등 체포과정의 절차 미준수 부당한 수사 지연·신문조서 열람 거부·증거자료 누락 및 미확보 수사진행 및 결과 통지 누락 등이 있다.

 

아울러 국민권익위와 경찰청 국가수사본부는 약 6,000여부의 경찰옴부즈만 홍보포스터를 제작해 전국 17개 시·도 경찰청을 통해 2,300여개 일선 경찰관서에 배포·부착할 예정이다.

 

한편 지난 428일 국민권익위와 경찰청 양 기관은 전현희 국민권익위원장과 김창룡 경찰청장이 참석한 가운데 경찰 분야 국민 고충 해결을 위한 협력 강화 등을 주요 내용으로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국민권익위 전현희 위원장은 행사 인사말을 통해 경찰 업무관련 권익침해가 발생하면 국민권익위 경찰옴부즈만을 찾아주시길 바란다.”라며, “고충 해소는 물론 예방 효과도 나타날 수 있도록 국민들의 목소리를 최선을 다해 경청하겠다.라고 말했다.

 

 

경찰에 고소·고발을 하거나 수사 과정에서 권익을 침해받는 경우 언제든지 국민권익위 경찰옴부즈만에 도움을 요청할 수 있습니다.

 

상담: 국번없이 110

접수: 민권익위 국민신문고(www.epeople.go.kr), 국민권익위 누리집(www.acrc.go.kr)

방문·우편: 정부세종청사 7동 국민권익위원회 경찰옴부즈만센터

정부서울청사별관 정부합동민원센터

팩스: 044-200-7971

신청방법: 민원인의 성명, 주소, 전화번호 및 민원내용을 기재해 접수

 

"이 자료는 국민권익위원회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운영원칙 열기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 1.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기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
운영원칙 닫기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