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뉴스

img-news

콘텐츠 영역

창업·혁신기업의 공공조달 진입 규제 풀다

2021.07.06 조달청

조달청, 창업·혁신기업의 공공조달 진입 규제 풀다

창업보육센터 입주기업과 혁신 기업의 제조생산 특례 인정 등


□ 조달청이 창업 초기 판로 개척에 어려움을 겪는 창업 및 혁신기업의 공공조달시장 진입 문턱을 낮춰 혁신성장을 적극 지원해 나가기로 했다.


210706_보도자료(창업기업 규제혁신 현장간담회)_배포용


□ 김정우 조달청장은 6일 대전 한국과학기술원 창업원에서 개최된 '창업기업 규제혁신 현장 간담회'에 참석해 기술창업기업의 공공판로 확대를 위해 조달등록 절차를 개선하겠다고 밝혔다.

 ○ 창업보육센터* 내 입주기업**은 기술력은 있으나 인력과 자금이 부족한 신생기업으로, 단기간 내에 직접 제조시설을 갖추기 어려워 판로확보에 어려움을 겪어왔다.
 
    * 창업의 성공 가능성을 높이기 위해 창업자에게 시설·장소를 제공하고, 경영·기술을 지원해주는 사업장

    ** (입주 현황) 대학·연구소 등 전국 251개 센터에 6,156개사


 ○ 이러한 초기 창업기업의 공공조달시장 진입을 위해 타 제조업체와 협업하여 위탁 생산할 경우에도 직접생산으로 인정받을 수 있도록 '21.9월 중 특례를 신설할 예정이다.


□ 한편, 조달청은 혁신기업 및 창업기업 등 기술개발업체의 공공조달참여와 기업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7월 1일부터 「조달청 제조물품 직접생산확인 기준」을 개정·시행했다.

 ○ 혁신시제품 지정기업은 제조시설을 갖춘 기업과 협업 생산을 통해 공공조달 입찰 및 계약에 참여할 수 있도록 하였으며,

 ○ 영세한 창업기업의 고충을 덜어주기 위해 임대 공장의 일부를 재임대하는 전대차 계약도 직접생산으로 허용하는 등 제조물품 등록요건을 완화했다.
    
□ 김정우 조달청장은 "앞으로도 현장의 목소리를 듣기 위해 업계와 긴밀히 소통하고, 혁신·벤처기업 등 기술력 있는 중소기업의 성장을 가로막는 규제를 찾아 적극 개선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문의: 조달품질원 조사분석과 박정옥 사무관(070-4056-8161)



공공누리
조달청 이(가) 창작한 창업·혁신기업의 공공조달 진입 규제 풀다 저작물은 공공누리 제1유형: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이 자료는 조달청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운영원칙 열기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 1.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기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
운영원칙 닫기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