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뉴스

img-news

콘텐츠 영역

2021년 2분기 항만 수출입 물동량 전년 동기 대비 9.5% 증가

2021.07.22 해양수산부

2021년 2분기 항만 수출입 물동량 전년 동기 대비 9.5% 증가
- 항만 컨테이너 물동량은 전년 동기 대비 7.4% 증가 -

 

《 총 괄 》

 

□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는 2021년 2분기에 전국 무역항에서 처리한 항만 물동량이 총 3억 9,104만 톤으로, 전년 동기(3억 6,045만 톤) 대비 8.5% 증가하였다고 밝혔다.

 

 ㅇ 수출입 물동량은 세계 경제회복의 흐름 속에 석유화학 관련제품 및 자동차의 수출 호조세가 이어지며 전년 동기(3억 463만 톤) 대비 9.5% 증가한 총 3억 3,357만 톤으로 집계되었다.
            
 ㅇ 연안 물동량은 시멘트, 광석 등의 물동량 증가로 전년 동기(5,582만 톤) 대비 2.9% 증가한 총 5,747만 톤을 처리하였다.

 

□ 한편, 2021년 6월 항만물동량은 총 1억 2,903만 톤으로 전년 동월 (1억 1,615만 톤) 대비 11.1% 증가하였고, 그 중 수출입 물동량은 총 1억 1,031만 톤으로 전년 동월(9,816만 톤) 대비 12.4% 증가하여 지난 2월부터 5개월 연속 증가세를 유지하였다.


□ 항만별 물동량은 부산항과 광양항, 인천항이 전년 동기 대비 각각 17.2%, 7.8%, 4.5% 증가하였고 울산항은 전년 동기 대비 0.4% 감소하였다.


《 컨테이너 화물 》

 

□ 2021년 2분기 전국 항만의 컨테이너 처리 물동량은 수출입 물동량과 환적 물동량이 모두 증가하여 전년 동기(718만 TEU) 대비 7.4% 증가한 772만 TEU를 기록하였다.

 

 ㅇ 수출입은 전년 동기(405만 TEU) 대비 8.9% 증가한 441만 TEU를 기록하였는데, 수출이 218만 TEU(8.6%↑), 수입이 223만 TEU(9.2%↑)로 수출, 수입 모두 물동량의 증가 폭이 크게 나타났으며, 국가별로는 주요 교역상대국인 대미(對美) 수출입 증가세(27.6%↑)가 두드러졌다.


 ㅇ 환적은 전년 동기(309만 TEU) 대비 5.6% 증가한 326만 TEU를 기록하였다.


□ 부산항은 전년 동기(533.4만 TEU) 대비 10.0% 증가한 586.8만 TEU를 기록하였는데 수출입, 환적물량이 모두 증가하였다.


 ㅇ 수출입은 부산항의 물동량 기준 상위국 가운데 일본(5.2%↓)을 제외한 미국(34.9%↑)?중국(5.2%↑) 등 다수 국가의 물동량 증가에 따라 전년 동기(235.3만 TEU) 대비 14.6% 증가한 269.8만 TEU를 처리했다.
 

 ㅇ 환적은 전년 동기(298.0만 TEU) 대비 6.3% 증가한 317.0만 TEU를 처리하였는데, 이는 주요국가(중국 100.7만(4.9%↑), 미국 42.9만(1.9%↑))의 환적물량 증가에 따른 것으로 분석된다.

 

□ 인천항은 전년 동기(84.7만 TEU) 대비 1.3% 증가한 85.8만 TEU를 기록하였는데, 수출입은 2020년 2월, 7월에 각각 개설된 베트남?중국 신규항로 물동량 증가로 전년 동기(82.8만 TEU) 대비 2.2% 증가한 84.6만 TEU, 환적은 전년 동기(1.7만 TEU) 대비 감소한 1.0만 TEU를 처리하였다.

 

□ 광양항은 전년 동기(54.1만 TEU) 대비 5.6% 감소한 51.1만 TEU를 기록하였는데, 수출입은 항로 통?폐합* 영향으로 감소(전년동기(45.9만 TEU)대비 4.7% 감소한 43.7만 TEU) 하였고, 환적 물동량은 전년 동기(8.2만 TEU) 대비 감소한 7.2만 TEU를 처리하였다.


    * HMM의 디얼라이언스(THE Alliance) 가입(’20.4)에 따른 항로 통폐합으로 중동노선 폐지


《 비컨테이너 화물 》

 

□ 2021년 2분기 전국 항만의 비컨테이너 화물 물동량은 총 2억 5,537만 톤으로 전년 동기(2억 4,183만 톤) 대비 5.6% 증가하였고, 항만별로 보면 광양항, 인천항, 평택·당진항은 증가한 반면 울산항은 소폭 감소하였다.


 ㅇ 광양항은 철강제품(철재, 고철)의 수출 물동량 회복으로 전년 동기(5,916만 톤) 대비 8.3% 증가한 6,409만 톤을 기록하였다.

 

 ㅇ 울산항은 스포츠다목적차량(SUV)과 친환경차 등 자동차 수출 물동량이 큰 폭으로 증가하였으나, 원유 수입 물동량이 크게 감소하여 전년 동기(4,485만 톤) 대비 0.1% 감소한 4,483만 톤을 기록하였다.

 

 ㅇ 인천항은 유류 및 자동차 물동량이 증가하여 전년 동기(2,429만 톤) 대비 5.3% 증가한 2,558만 톤을 기록하였다.

 

 ㅇ 평택·당진항은 석유제품 및 자동차 물동량이 증가하여 전년 동기(2,223만 톤) 대비 7.6% 증가한 2,391만 톤을 기록하였다.

 

□ 품목별로 보면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유류(원유, 석유정제품, 석유가스 등)와 광석, 자동차는 전년 동기 대비 각각 0.2%, 7.5%, 59.4% 증가하였고, 유연탄은 전년 동기 대비 0.9% 감소하였다.

 

 ㅇ 유류는 울산항의 원유 수입 물동량이 감소하였으나, 대산항과 인천항 물동량이 증가하여 전년 동기(1억 1,006만톤) 대비 0.2% 증가한 1억 1,024만 톤을 기록하였다.

 

 ㅇ 광석은 철강제품 주요 생산기지가 있는 포항항과 광양항의 철광석 수입 물동량이 증가하여 전년 동기(3,191만 톤) 대비 7.5% 증가한 3,430만 톤을 기록하였다.

 

 ㅇ 유연탄은 화력발전소가 소재한 일부 항만(보령항, 인천항 등)의 유연탄 수입 감소로 전년 동기(2,896만 톤) 대비 0.9% 감소한 2,870만 톤을 기록하였다.

 

 ㅇ 자동차는 전기차 등 친환경차의 북미 및 유럽시장 물동량 증가와 국내 수입 자동차 시장 회복에 따른 수입 물동량도  증가하여 전년 동기(1,446만 톤) 대비 59.4% 크게 증가한 2,305만 톤을 기록하였다.

 

□ 박영호 해양수산부 항만물류기획과장은 “수출입 화물 물동량이 증가하고 있지만, 세계 주요 항만의 연쇄적 적체 및 선복 부족 현상으로 인해 부산항의 화물처리가 다소 지연되고 있는 상황이다.”라며, “수출화주의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최근 신항 서측 컨테이너부두 배후단지를 활용하여 수출화물 임시 보관장소*를 마련했으며, 앞으로도 수출 화주들의 어려움이 악화되지 않도록 터미널 장치율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고 화물이 적체되지 않도록 만전을 기하겠다.”라고 말했다.


   * 7만m2(2,450TEU 이상) 규모로 운영개시(7. 20.), 수출화물 임시 보관장소 이용 관련 세부 사항은 수출입 물류 종합대응센터 누리집(www.ielsc.or.kr)에서 확인 가능

"이 자료는 해양수산부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운영원칙 열기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 1.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기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
운영원칙 닫기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