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뉴스

img-news

콘텐츠 영역

[보도자료] 김부겸 국무총리 코로나19 백신개발 현장점검(SK바이오사이언스)

2021.08.23 국무조정실

김부겸 총리,“코로나19 국산백신 개발 끝까지 지원”

코로나19 백신 3상 진입 SK바이오사이언스 방문
-임상 전 과정 밀착지원과 선구매 투자까지 국산백신 개발 최종 결실 맺도록 뒷받침
- K-글로벌 백신허브 구축 이행과정에 우리 바이오 산업계의 협력·참여 기대


□김부겸 국무총리는 8월 23일(월) 오후, SK바이오사이언스(경기 성남시 분당구 판교로 322)를 방문했습니다.

    * (SK) 최창원 SK디스커버리 대표이사 부회장, 안재용 SK바이오사이언스 대표이사, 김훈 SK바이오사이언스 연구책임자, (한국 아스트라제네카) 김상표 대표이사, 도현웅 대외협력부 상무(민간) 성백린 연세대 생명공학과 교수, 송만기 국제백신연구소 사무차장(정부) 이강호 글로벌백신허브화추진단장, 권준욱 국립보건연구원장, 박인숙 바이오생약심사부장


□ 오늘 방문은 최근(8.10) 임상 3상을 승인받은 SK바이오사이언스의 코로나19 백신 개발 상황을 확인하고,

 ㅇ 국산 백신 개발을 통한 백신주권 확보 및 글로벌 백신허브 구축을 위한 정책방향을 논의하는 차원에서 추진되었습니다.


□ 김부겸 총리는 먼저 안재용 SK바이오사이언스 대표이사로부터 코로나19 백신 개발현황을 보고받았으며,

 ㅇ 참석한 백신 전문가와 기업으로부터 신속한 코로나19 임상 3상 진행 및 바이오산업 육성을 위한 정책제언 등을 청취하고 의견을 나눴습니다.


□ 김 총리는 “작년 4월부터 정부는 ‘국산백신 개발을 끝까지 지원’하는 동시에 ‘해외백신 개발시, 신속히 도입하여 활용’한다는 “투트랙(Two-Track) 전략”을 일관되게 견지해 왔으며,“

 ㅇ “SK바이오사이언스를 비롯한 국내백신 개발기업이 최종 결실을 맺어 국민적 기대에 부응할 수 있도록 임상 전 과정의 지원과 함께 선구매 투자까지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 또한 “코로나19 팬데믹 속에서 세계적으로 주목받고 있는 우리의 바이오기술과 생산역량이 한 걸음 더 도약할 수 있도록,

 ㅇ K-글로벌 백신허브 프로젝트에 우리 바이오산업계가 협력하고 참여해 주시기를 기대한다“고 덧붙였습니다.


□ 마지막으로 김 총리는 SK바이오사이언스 내 연구소에 들러 “자체 개발 중인 백신이 임상 3상을 승인받아 ‘백신주권 확보’에 성큼 다가가게 된 점을 축하드리고 자랑스럽게 생각한다.”고 연구진을 격려하면서,

 ㅇ “한 번도 가지 않은 백신 개발의 길을 뚜벅뚜벅 밟아가는 국내 바이오 기업 관계자 여러분을 응원하며, 정부의 의지와 국민적 성원을 믿고 백신 개발에 박차를 가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이 자료는 국무조정실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운영원칙 열기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 1.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기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
운영원칙 닫기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