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뉴스

img-news

콘텐츠 영역

관세청, 마약적발 유공직원 특별승진 임명

2021.09.01 관세청


관세청(청장 임재현)91() 관세청 대회의실에서 사상 최대 규모 필로폰 밀수사건 수사주도적으로 기여한 직원* 1에 대한 특별승진 임명식1970년 개청 이래 처음으로 정기인사별도실시했다.

 * 부산세관 조사2관 이동현 주무관(40), 7급에서 6급으로 특별승진 임명

 

부산세관은 멕시코로부터 밀수입된 404.23kg, 소매가 기준 13천억원에 상당하는 역대 최대 규모*의 필로폰을 압수하고 이를 밀수입한 씨를 체포하여 검찰에 송치했다.

* 종전 최대 밀수량은 ‘18년 검거된 필로폰 112kg. 이번 적발량은 ’20년 관세청이 한 해 동안 적발한 전체 물량 61kg7배 규모이며, 전국민의 1/4인 약 1,350만명이 동시 투약할 수 있는 양


 이번에 적발된 필로폰은 멕시코에서 국내로 밀수입 후 다시 호주로 밀수출될 예정이었으나, 먼저 호주로 수출(‘21.4)필로폰이 호주 연방경찰에 적발됨에 따라 국제 밀거래 경로가 막혀 국내에 유통될 가능성도 상당하였다.

 

이번 특별승진 대상인 부산세관 이동현 주무관(40)을 포함한 부산세관 수사팀은 미국 씨에스아이*로부터 호주연방경찰이 한국발 수출화물에서 필로폰을 적발했다는 첩보를 입수하여 수사에 착수했다.

    * Container Safety Initiative의 약자로 한-미 관세청 간 컨테이너안전협정(‘03)이며, 이를 근거로 국내(부산항)에 파견된 미국 세관직원 


 수사팀은 호주에서 필로폰이 적발된 날짜로부터 이전 수개월 동안의 수십만 건에 달하는 수출입 실적을 정밀 분석하여 수입자와 수출자, 관련자들을 도출해냈다.


 ○ ㄱ씨는 수사기관의 추적을 회피하기 위해 항공기나 선박의 동력전달장치로 사용되는 헬리컬기어라는 대형기계 내부 빈 공간에 마약을 은닉하였으며 범칙물품을 은닉한 창고를 여러 차례 옮겨 다녔는데,


 수사팀은 주말도 반납하고 한 달 이상 잠복근무, 화물 이동경로 추적 등 끈질긴 노력 끝에 필로폰이 은닉된 헬리컬기어압수하고 씨를 체포하였다.


 특히, 마약이 은닉되어 있는 헬리컬기어를 압송하여 절단적출하는 작업을 실시할 때는 혹여나 있을 수 있는 탈취시도* 대비하여 방검조끼**를 입고 가스총과 삼단봉 등으로 중무장한 채 헬리컬기어 절단이 가능한 특수기계가 있는 공장의 사방을 차량으로 에워싸고 밤새 지키기도 했다.

    * 중간 유통가격도 수백억원대에 이르는 대량의 마약류는 잔인하기로 유명한 남미의 카르텔 등과 밀접한 관련이 있을 수 있어 탈취시도에 대비

** 칼날 같은 날카로운 무기로부터 신체를 보호, 우리나라처럼 일반인의 총기소지가 불가능한 국가에서 주로 이용

 

임재현 청장은 이번 사건을 주도적으로 해결한 직원에게 역대 최대 분량의 마약을 국내 유통 전에 적발했다는 특수한 공적이 있고, 검거 과정에서 헌신적인 노력이 있었던 점을 감안하였다고 밝혔다.



"이 자료는 관세청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운영원칙 열기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 1.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기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
운영원칙 닫기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