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뉴스

img-news

콘텐츠 영역

추석 연휴 전국 일제소독으로 상시 방역태세 유지

2021.09.18 농림축산식품부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 이하 농식품부’)는 최근 야생멧돼지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가평·홍천·평창·정선 남쪽으로 확산되고 있고,

올해 들어 유럽·아시아 야생조류조류인플루엔자 발생급증하는 등 가축전염병 발생위험증가함에 따라 추석 연휴 기간(9.18~9.22)에도 빈틈없는 방역태세유지하고 있다고 밝혔다.

추석 연휴가 시작되는 918()연휴가 끝난 923()에는 전국 일제 소독의 날을 운영하여 축산농가축산관계시설, 축산차량에 대한 집중소독을 전개한다.

멧돼지 아프리카돼지열병 발생지역 주변 양돈농장과 도로, 전통시장 가금 판매소, 조류인플루엔자 발생지역 등 방역 취약지역에 대해 17백여 대공동방제단·광역방제기·제독차 방역 차량동원하여 집중소독을 실시한다.

전국 약 26만개소 축산농가축산시설자체 소독장비 등을 활용하여 ·외부 청소와 소독을 실시하고, 축산차량(6천대)인근 거점소독시설 등에서 세척·소독을 실시한다.

추석 연휴에도 사료 운반·가축 출하 등이 이루어지는 만큼, 축산 관련 차량을 통한 교차오염 방지를 위해 거점소독시설 169개소, 통제초소 55개소, 농장초소 44개소 등도 운영한다.

정부는 아프리카돼지열병,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등 가축질병 차단방역 실태점검하고 관리하기 위해 상황실을 추석 연휴기간에도 24시간 운영한다.

이번 추석 연휴 기간에도 농식품부, 환경부, 검역본부, 17개 시·, 방역본부, 농협 및 생산자단체 등 28개 기관·단체에서 170 방역 상황근무를 한다.

농식품부·환경부·검역본부 및 17개 시·의심축 신고 접수, 신속 대응 방역추진 상황점검하고,

   - 방역본부, 농협, 관련 생산자단체농가의 차단방역 수칙 등을 지도·홍보한다.

농식품부 박정훈 방역정책국장은 추석 연휴기간 농장 차단방역 그 어느 때보다도 중요한 상황임을 강조하면서,

축산농가차량·사람 출입 통제, 축사 내·외부와 장비·차량·물품 소독, 축사 출입 시 손 소독·장화 갈아신기 방역수칙철저히 준수해 달라고 당부하였다.


가축질병 의심 신고전화 1588-9060 / 4060

 

"이 자료는 농림축산식품부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운영원칙 열기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 1.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기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
운영원칙 닫기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