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뉴스

img-news

콘텐츠 영역

기후변화 등 위기 속, 해사분야가 나아가야 할 길은?

2021.10.18 해양수산부

기후변화 등 위기 속, 해사분야가 나아가야 할 길은?

- 10. 26.~27.‘2021 한국해사주간개최, 행사 전일까지 사전등록 -

 

  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1026()부터 27()까지 세종 컨벤션센터에서 ‘2021 한국해사주간(Korea Maritime Week)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지난 2007년부터 매년 개최되어 온 한국해사주간은 국내외 학자와 업인, 정부 관계자 등 세계 각국의 해사 전문가들이 모여 해사 분야의 현안을 점검하고, 미래 대응전략을 모색하는 국제 콘퍼런스이다.

 

  올해 행사는 친환경·디지털시대, 해사산업의 미래(Eco-friendly and Digitalization era, The future of the maritime industry)라는 주제 아래 선원·친환경·해양디지털 3개 세션으로 나뉘어 진행되며, 40여 명의 연사 및 전문가들이 참여하여 코로나19, 기후변화 등 글로벌 위기를 극복하기 위한 국제적 협력방안 등을 모색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에서는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의 개회사를 시작으로 임기택 국제해사기구 사무총장, 믹 킨리(Mick Kinley) 호주 해사청장 및 콰 레이 (Quah Ley Hoon) 싱가포르 해사청장의 영상 축사가 있을 예정이다.

 

  특히, 올해 행사에서는 다가오는 2D(Decarbonization, Digitalization) 시대 세계경제의 변화와 이에 따른 선원, 해사, 해운분야 대응방향을 주제로 특별대담이 진행된다.

 

  특별대담에서는 도덕희 한국해양대학교 총장을 좌장으로, 안드레아스 노세스(Andreas Nordseth) 덴마크 해사청장과 차상균 서울대학교 교수가 직접 참석하여 의견을 나누고, 프랭크 리즈버만(Frank Rijsberman) 글로벌녹색성장기구 사무총장, 마틴 스토포드(Martin Stopford) 클락슨 리서치 회장, 가이 플랫턴(Guy Platern) 국제해운회의소 사무총장, 스테판 코튼(Stephen Cotton) 국제운수노련 사무총장이 온라인으로 참석하여 현 시대를 진단하고 해사분야 미래를 조망하는 대담을 진행할 계획이다.

 

  이후 선원의 인권 및 직업인식 개선, 해사분야 친환경 정책동향 및 전망, 해양디지털 정보연계 동향을 주제로 전문가 토론 및 논의를 이어갈 계획이다.

 

  2021 한국해사주간은 온라인과 오프라인으로 함께 진행되며, 전체 행사는 공식 누리집(www.koreamaritimeweek.or.kr)을 통해 생중계된다. 콘퍼런스에는 관심 있는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참여를 원하는 경우 1025()까지 공식 누리집에서 사전 등록 신청을 하면 된다.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은 지구 온난화와 같은 전 세계적인 위기는 어느 한 국가의 노력만으로 해결될 수 없으며, 우리 모두의 협력과 실천만이 위기 극복의 열쇠이다.”라며, “이번 행사를 통해 해사산업의 극복을 위한 여러 국가들의 경험과 노하우를 공유하고, 해사산업이 나아갈 방향을 정립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이 자료는 해양수산부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운영원칙 열기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 1.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기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
운영원칙 닫기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