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뉴스

img-news

콘텐츠 영역

소나무재선충병 방제 부실업체 퇴출키로.

2021.12.13 산림청
소나무재선충병 방제 부실업체 퇴출키로.
- 내년 4월까지 지자체와 합동으로 사업현장을 일제 점검할 계획 -


□ 산림청(청장 최병암)은 소나무재선충병 방제사업장에 대한 일제 점검을 올해 12월부터 내년 4월까지 실시한다.

○ 소나무재선충병 피해목수는 2014년 이후 감소하여 왔으나 발생 시군구는 계속 확대되는 추세를 보인다. 그러나 내년 이후 감염본수가 증가할 수도 있다는 예측에 따른 것이다.

○ 점검반 구성 : 12개 반 65명(산림청 27, 지자체 15, 한국임업진흥원 12, 현장특임관 11)

○ 점검 실시 : 매월 2회씩, 사업장 무작위 선정
※ 피해목 : (’14.4) 218 → (’15.4) 174 → (’19.4) 49 → (’20.4) 41 → (’21.4) 31만 본
※ 피해지 : (’14.4) 67 → (’15.4) 80 → (’19.4) 120 → (’20.4) 124 → (’21.4) 131개 시군구

□ 소나무재선충병은 한번 감염되면 모두 죽게 되는 불치의 병으로 알려져 있으며, 현재까지는 감염목과 우려목을 조기에 빠짐없이 찾아내 제거하는 것이 가장 효율적인 방제 방법이다.

□ 따라서 일제 점검을 통해 부실하게 사업을 한 경우를 철저히 찾아내 영업정지 등 퇴출토록 하여 사업품질을 제고할 계획이다. 반면, 방제 우수업체나 기관은 적극적으로 발굴하여 포상 등 혜택도 부여할 계획이다.

○ 부실설계 및 시공사례 : 과다설계(오래된 썩은나무, 자연적인 고사목) 피해목 누락(재선충감염목, 피해의심목) 등

□ 이와 관련, 산림청은 일제 점검에 앞서 지난 10일(금) 정부대전청사에서 설계 및 시공업체 등 관계자와 회의를 개최하고 피해목 누락 등 부실방제사업 방지 및 품질제고, 피해고사목의 산업적 이용 활성화 방안 등에 대해 논의했다.

□ 임상섭 산림청 산림보호국장은 “소나무재선충병은 예찰을 통해 피해목을 조기에 찾아내 완전하게 제거하는 것이 피해 방지에 가장 중요하다”라며 “이번 일제 점검을 통해 문제가 있는 일부 부실업체는 퇴출하여 앞으로 사업효과를 제고할 계획이니 적극적인 협력을 당부드린다”라고 말하였다.

“이 자료는 산림청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운영원칙 열기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 1.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기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
운영원칙 닫기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