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뉴스

img-news

콘텐츠 영역

통상교섭본부장, 베트남과 CPTPP 협의 화상회담 개최

2022.03.23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 베트남과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 협의 화상회담 개최

 

-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 ·태 경제협의체(IPEF), 공급망 등 양국간 통상 현안 논의 및 향후 긴밀히 협조키로 -

 

여한구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22. 3. 23() 오후, 쩐 카잉(Tran Quoc Khanh) 베트남 산업무역부 차관*과 화상 회담을 개최하여, 포괄적·점진적환태평양동반자협정(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 미 인·태 경제프레임워크(IPEF) 등 주요 경제·통상 현안에 대해 논의함

 

* 베트남의 FTA, CPTTP 등 양자·다자 통상업무를 총괄

 

** Comprehensive and Progressive Agreement for Trans-Pacific Partnership : 베트남·싱가포르·말레이시아·브루나이·일본·호주·뉴질랜드·캐나다·멕시코·브라질·칠레 등 11개국이 가입, 교역규모 5.2조 달러(14.9%), 명목 GDP 10.7조 달러 규모(12.7%)의 경제권(‘20년 기준)

 

양측은 한국의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 가입 추진상황에 대해 논의하고, 향후 한국의 가입 신청시 상호 긴밀히 공조해 나가기로 합의함

 

한편, 여 본부장은 한국이 지난해 말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 가입을 위한 사회적 논의에 착수한 뒤 다양한 이해관계자들의 의견을 폭넓게 수렴해왔고, 3.25() 공청회 등 관련 국내 절차를 거쳐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 가입을 추진할 예정인바,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 회원국인 베트남의 적극적 지지를 당부함

 

이에 카잉 차관은 한국의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 가입 추진을 적극적으로 환영·지지한다고 답하며, 한국의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 가입과 관련하여 양국의 지속적인 협력을 기대한다고 언급함

한편 양측은 최근 미국이 인도태평양지역 내 포괄적인 경제협력을 위해 구상중인 인도-태평양 경제 프레임워크와 관련하여, 개방성, 투명성, 포용성에 입각하여 역내 다수국이 수용 가능한 기준 및 협력을 포괄하는 것이 중요하다는데 의견을 같이 함

 

아울러, 여 본부장은 한국의 4대 교역국인 베트남은 특히 코로나19에도 불구하고 2021년에 양국 간 교역액 최대치를 달성하는 등 2017신남방정책 천명 이후 양국 경제관계가 긴밀해져 왔음을 언급하면서,

 

* -교역(억불) : (‘17) 639(수출 478, 수입 162) (’18) 692(수출 486, 수입 196) (’19) 693(수출 482, 수입 211) (’20) 691(수출 485, 수입 206) ’21807(수출 567, 수입 240)

 

** 베 투자규모(억불) (‘12~’16) 106 (‘17~’21.3분기) 178

 

올해는 양국이 수교 30주년을 맞이하는 뜻깊은 해로, 양국 경제협력 수준이 한 단계 더 도약하기 위한 핵심 공급망, 기후변화 대응 등의 다양한 상호 협력을 확대하자고 제안하며,

 

특히, 베트남을 포함한 공급망 핵심국가들과 추진 중인 공급망 연대·협력 동반 관계*을 통해 양국 간 안정적 공급망 확보를 위한 협력을 강화나가자고 강조함

 

* 국가별로 교역원활화, 국제 공동연구, 공급망 통합 등 맞춤형 협력을 통해 공급망 정보를 신속·정확히 공유, 유사시 공급망 차질 가능성에 공동대응하는 상호호혜적 협력관계 구축

 

“이 자료는 산업통상자원부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운영원칙 열기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 1.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기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
운영원칙 닫기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