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뉴스

img-news

콘텐츠 영역

전기차 충전시설 제도 혁신…국민 모두의 지혜 모은다

2022.04.20 환경부

- 제1차 전기차 충전 기반시설(인프라) 발전협의위원회 개최 -


▷ 정부, 지자체, 전기차 제조사, 충전사업자, 전기차 사용자 등의 종합적인 소통마당, '전기차 충전 기반시설 발전협의위원회' 출범

▷ 충전기 설치·운영과 서비스 발전을 위해 현장 목소리를 반영하여 제도적 장벽을 허물고, 참여기관별 유기적인 협업 추진


환경부(장관 한정애)는 4월 20일 오후 서울 중구 코리아나호텔에서 '전기차 충전 기반시설(인프라) 발전협의위원회(이하 협의회)' 제1차 회의를 개최했다. 


이번 협의회는 지난해 7월 혁신성장 빅3* 추진회의에서 발표된 충전 기반시설(인프라) '범부처 협의체' 구성·운영의 후속조치 중 하나로 추진됐다.

* 무공해차(전기·수소), 시스템반도체, 의료 빅데이터


협의회는 급변하는 전기차와 충전산업 시장 환경에 대응하고, 현장 목소리를 정책에 효과적으로 반영하기 위해 관계부처, 지자체, 민간기업, 전기차 사용자 등이 함께 참여했다.


협의회는 환경부 차관을 위원장으로 운영하며, 이날 제1차 회의에서는 총 23개 기관에서 참석하여 전기차 충전 기반시설 구축 전략(로드맵) 등 충전기 정책방향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홍정기 환경부 차관은 전기차 대중화 시대 개막을 위한 충전 기반시설을 발전시킬 초석의 장으로 이번 협의회의 출범을 축하하고, 협치(거버넌스)의 지혜를 모아줄 것을 요청했다.


협의회에서는 향후 전기차 충전기 구축 방향으로 △공공주도의 구축에서 민간시장 중심으로의 전환, △양적확대 중심에서 충전 서비스 질적 향상, △지역 맞춤형 구축 등에 대해 논의했다. 


협의회는 이번 제1차 회의를 시작으로 올해 말까지 정례적으로 협의회와 실무회의를 개최하여 충전 기반시설 정책 발전방안과 제도개선 과제에 대해 다방면으로 의견을 나누며, 개선해나갈 계획이다.


박연재 환경부 대기환경정책관은 "충전 기반시설 발전을 위한 제도 개선에 대해 다양한 제안이 들어오는 상황으로, 협의회의 내실 있는 운영을 통해 국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편리한 충전환경 조성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붙임  협의회 참여기관.  끝. 

“이 자료는 환경부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운영원칙 열기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 1.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기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
운영원칙 닫기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