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뉴스

img-news

콘텐츠 영역

녹색소비 흐름에 발맞춰 환경표지 인증기준 개편

2022.05.30 환경부

▷세계적 수준의 친환경 프리미엄 환경표지 확대


환경부(장관 한화진)는 프리미엄 인증 대상 품목 확대, 생활밀착형 품목 신설 등의 내용을 담은 '환경표지 대상제품 및 인증기준' 고시 개정안을 5월 31일부터 21일간 행정예고한다. 


이번 고시 개정은 그간 환경표지가 소비자의 눈높이에 부족하다는 지적을 해소하고, 최근 들어 친환경 제품 구매를 환경가치에 대한 투자로 인식하는 녹색소비 흐름에 발맞추기 위한 것이다. 


이번 개정안의 주요 내용은 6개 품목에 대해 환경표지 인증기준을 강화하고 진정한 녹색소비자가 찾는 수준의 프리미엄 인증을 확대한다.


노트북, 컴퓨터 모니터는 세계 수준의 에너지 절감, 5년간 핵심부품 공급을 보장하고 '제품 덮개(하우징)'에 재생 합성수지 사용기준 등을 만족해야 프리미엄 인증을 받게 된다.


주방용 세제, 세탁용 세제, 삼푸·린스 및 바디워시는 첨가되는 화학물질을 독일의 친환경 표지 제도인 '블루엔젤'보다 엄격하게 설정하여 환경안전성을 담보했으며, 특히 프리미엄 인증은 100% 생분해 물질로 제조하도록 하여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한 것이 특징이다. 


의류의 경우도 첨가되는 유해물질 함량을 유럽의 섬유안전성 유해물질 시험 제도인 '오코텍스' 수준으로 엄격하게 정하고, 프리미엄 인증은 재활용 폴리에스터 원사를 50% 이상 사용해야 한다. 


또한 소비자 요구를 고려하여 통컵(텀블러)과 다회용기 대여서비스의 인증기준을 신설하고, 시장성을 상실한 형광램프, 비디오 재생·기록기 등은 인증 대상에서 폐지하는 등 대상 품목을 대폭 재조정한다.


회수가 어려워 자연에 버려지는 품목에 대하여 환경표지 인증기준으로 일반 토양에서의 생분해 기준을 신설하고, 수계 및 해양에서의 생분해 기준으로 다양화할 예정이다. 


그 외에도 순환경제 정책과 연계하여 종량제봉투와 생물량(바이오매스) 합성수지의 생물량 원료 함량 기준이 상향되고, 엔진오일·부동액·세정액 등 자동차용품도 포장재 재활용 기준 '우수' 이상일 경우 인증이 부여된다.


환경부는 앞으로도 프리미엄 인증을 생활밀착형 제품 전체*로 확대하여 친환경 제품의 지침서(가이드라인)로 활용하는 한편, 소비자 반응, 시장성 등을 고려하여 일반 인증기준도 시중 제품 중 상위 30% 수준으로 강화할 계획이다.

* 환경표지 대상제품(166개) 중 개인·가정용품, 가정용 기기·가구 등 58개 제품 


아울러, 녹색소비- '환경·사회·투명 경영(ESG)' 연합(얼라이언스)에 참여하고 있는 유통사, 카드사, 소비자단체 등과 함께 프리미엄 인증 제품의 판매도 지원할 예정이다.


장기복 환경부 녹색전환정책관은 "녹색소비자의 증가, '환경·사회·투명 경영(ESG)' 확대 등으로 최근 친환경 제품의 시장 수요가 높은 상황"이라며, 


"이번 환경표지 인증기준 개편이 친환경 제품의 이정표 역할을 하고, 소비자의 눈높이에 맞출 수 있도록 개편 작업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붙임 1. 주요 개정내용.

        2. 프리미엄 환경표지와 해외 주요 환경인증.  끝.

“이 자료는 환경부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운영원칙 열기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 1.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기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
운영원칙 닫기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