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뉴스

img-news

콘텐츠 영역

“수요산업 변화에 선제적 대응을 통해 제조업의 든든한 버팀목으로서 비철금속의 역할 강화”

2022.06.03 산업통상자원부


수요산업 변화에 선제적 대응을 통해

제조업의 든든한 버팀목으로서 비철금속의 역할 강화

 

-15회 비철금속의 날기념식 개최 -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이창양)’22.6.3() 1130분 조선팰리스 호텔에서 주영준 산업통상자원부 산업정책실장, 이제중 한국비철금속협회장(고려아연 부회장), 조시영 대창 회장, 박우동 풍산 사장 등 비철금속 업계 70여명이 참석가운데 15회 비철금속의 날기념식을 개최하였음

 

* 비철금속의 날우리나라 최초로 장항제련소에서 구리를 생산한 날(`36.6.3.)기념하여 `08년부터 매년 행사를 개최하고 있음

 

 

 

15회 비철금속의 날 행사 개요

 

 

 

 

· 일시/장소 : ’22.6.3() 11:3013:00 / 조선팰리스 서울강남 3층 더 그레이트홀

· 참석 : 산업부 주영준 산업정책실장, 이제중 한국비철금속협회장(고려아연 부회장), 조시영 대창 회장, 박우동 풍산 사장 등 비철금속 업계 70여명

 

· 내용 : 비철금속 산업발전 유공자 포상 등


 

 

주영준 실장은 축사를 통해 글로벌 공급망 재편, 3현상(고금리·물가·고환율) 등 대내외적으로 엄중한 경제 여건 속에서도 산업경쟁력 강화에 기여하는 비철금속산업인들의 노고치하하고,

 


이차전지용 핵심 소재 및 재활용 역량확보, 미래 모빌리티용 고기능성 소재 개발 수요산업 변화에 선제적 대응을 당부


아울러, 전기차·반도체 등 산업분야수요가 급증하는 희소금속 등 핵심소재의 안정적 공급망을 구축하는 것이 중요하며,

 

- 정부희소금속비축확대, 재자원화, 전문기업 성장지원 등을 통해 튼튼한 희소금속 생태계 구축에 힘쓰겠다고 밝힘

 


ㅇ 또한, 센서·인공지능 등 첨단 디지털 기술제조 공정 접목하는 등 친환경·디지털 생산방식으로의 조속한 전환 필요성을 강조함

 


비철금속의 날을 맞아 우리 비철금속 산업 발전각고의 노력기울인 비철금속 산업 유공자 9명에 대한 정부 포상도 진행함

 

* 정부 포상(9) : 대통령표창(1), 국무총리표창(1), 산업통상자원부 장관표창(7)

 


삼지금속공업() 서건수 회장폐배터리에서 납을 추출하는 기술을 개발하여 국내 유용자원 확보, 생산능력 추가 확보 등으로 연간 2,000만불 수출 달성한 공로로 대통령 표창을 수상


 

노벨리스코리아() 이중효 이사는 국무총리 표창을, ()풍산 박철민 이사보 등 7명은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표창을 수상하였음


“이 자료는 산업통상자원부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운영원칙 열기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 1.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기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
운영원칙 닫기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