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뉴스

img-news

콘텐츠 영역

정황근 농식품부장관, 민생안정 대책 시행 현장점검

2022.07.01 농림축산식품부

정황근 농림축산식품부장관은 71() 세종특별자치시에 소재한 이마트 종점을 방문하여 돼지고기 할당관세 적용으로 관세 0%로 통관된 캐나다산 삼겹살·목살의 판매 상황과 김치·장류 등 단순가공식료품 부가가치세 세 확대 조치 시행 상황을 점검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하였다.

 

  이번 현장 방문은 축산물 가격 안정 및 축산물 수입국 다변화 목적으로 622일부터 시행된 돼지고기 할당관세(관세 22.5%~25% 0%)의 현적용상황을 살피고, 김치·장류 등 식료품비 인하를 위해 오늘(71)시행되는 단순가공식료품 부가가치세 면세 확대* 조치의 시행 상황을 점검하는 한편, 현장 의견을 청취하여 물가 안정 등 대책에 반영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 부가가치세 면세 대상을 기존 운반 편의를 위한 일시적 비닐 포장 등 제품에서
·캔 등으로 개별 포장된 김치, 된장, 고추장, 간장, 젓갈류, 단무지 등으로 확대

 

  자리에서 정황근 장관은 “5월 소비자물가지수14년 만에 5% 대로 상승하는 상황에서 경제와 민생 안정이 우리 정부의 최우선 정책과제고 하면서, “국민이 매일 체감하는 농축산물, 식품 등 장바구니 물가를 안정적으로 관리하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라고 강조하였다.

  이번 622일부터 시행한 돼지고기 할당관세의 경우 628일 현재2,450톤이 도입되어 2022년 하반기 전체 계획 물량(5만 톤) 대비 5%가 수입되었으며, 할당관세 계획 물량이 예정대로 하반기에 모두 수입될 경우 캐나다·멕시코·브라질산 돼지고기가 전체 수입량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20219%에서 202220% 수준까지 상승할 것으로 예상*된다.

 

   * ’22년 수입량을 평년 수준 수입량(37만 톤)으로 가정하였을 경우로 1~5월까지 캐나다 등 3개국 약 1.7만 톤 수입 중

 

  정황근 장관은 캐나다산 돼지고기 판매 현장으로 이동하여 이마트의 자체적인 캐나다산 삼겹, 목살 할인행사(기존 1,980/100g 할인 1,380) 시행에 대해 감사를 표하고, 물가 안정 노력에 대해 관계자들을 격려하였.

 

  정황근 장관은 장기적으로 국내산 돼지고기 자급률 향상 및 저변확대가 이루어져야 하지만, 현재와 같은 고물가 시기 단기적으로 가격이 소비자 저항선까지 상승하면 국내산 돼지고기 저변확대에 오히려 방해가 될 수 있다라고 하면서 대형마트가 지속적인 할인행사를 통해 축산물 가격 안정에 기여해 줄 것을 당부하였다.

 

  이어서 정황근 장관은 김치, 장류 등 단순가공식료품 부가가치세 면세 조치에 대비해 그간 유통업체에서 사전 준비를 철저히 해준 덕분에 오늘부터 부가가치세 10%를 뺀 가격에 판매할 수 있게 되었고, 추가적으로 유통업체 자체적으로 품목별 10~60% 할인행사도 실시하게 되었다라면서 유통업체의 준비 상황에 감사를 표하고, “이러한 노력의 결실로 소비자들은 면세 혜택을 직접 체감할 수 있게 되었다라고 말했다.

 

  또한 지속되는 고()물가로 전 국민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시기에 주요 대형유통사가 앞장서서 특별 할인행사를 계획하여 추진하는 것에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라고 말하며, “대형유통사는 국민이 식재료를 주로 구입하는 주요 소비처로 역할이 중요한 만큼 민생 안정을 위해 앞으로도 지속 노력해달라고 재차 당부하였다.

 

  이마트 관계자는 전체 매장 기준으로 총 504개 세부품목이 이번 부가치세 면세 조치 혜택의 대상이 되었다고 말하고, “코로나19에 따른 역조치 완화 이후 외식수요가 늘어나며 오프라인 판매 중심인 대형마트어려운 상황이나, 돼지고기 할당관세와 단순가공식료품 부가가치세 면세 정부 정책에 발맞추어 이번 할인행사를 기획하게 되었으며, 소비자들과 가장 맞닿아 있는 대형유통사의 역할을 중요하게 인식하고 민생 안정을 위해 노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 자료는 농림축산식품부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운영원칙 열기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 1.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기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
운영원칙 닫기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