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뉴스

img-news

콘텐츠 영역

백문이 불여일견! 질병관리청 국민소통단 6기의 공중보건 위기대응 현장 탐방기(7.4.)

2022.07.04 질병관리청


백문이 불여일견! 질병관리청 국민소통단 6기의 공중보건 위기대응 현장 탐방기

- 건강한 대한민국을 위한 목소리, 국민소통단 직접“가보자고~!”-



- 주요 내용-


□ 질병관리청, 7월 1일(금) 국민소통단 6기 본청 초청, 현장 견학 진행


 ○ 긴급상황실(EOC), 특수연구실험동(BL3) 등 방문하여 업무 체험


 ○ 현장 스케치 영상은 청 공식 유튜브 채널(질병관리청 아프지마TV)에 게재 예정




□ 질병관리청(청장 백경란)은 7월 1일(금) 국민소통단 6기를 본청으로 초청하여 현장 견학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 이번 방문은 코로나19 발생 이후 처음으로 이뤄지는 국민 참여 현장 행사로 의미가 있고, 코로나19, 원숭이두창 등 감염병 대응의 최일선 현장을 직접 경험하는 시간으로 구성됐다.

    * 방문 전 코로나19 자가검사 키트 실시, 견학 중 발열 확인 및 손위생 등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하에 행사 진행


 ○ 국민소통단은 브리핑실, 긴급상황실, 매개체 사육실, 특수연구실험동(BL3), 국립중앙인체자원은행 등 현장을 방문하여 직접 업무를 체험하고, 연구진과 대화하는 시간을 가졌다.


□ 백경란 청장은 이날 간담회를 통해 “감염병 확산 속에서 소통의 중요성을 절감하고 있고, 국민소통단의 ‘눈높이 소통’이 질병관리청의 소통에 큰 도움이 된다”고 전하면서,


 ○ “우리 청의 부족한 부분이나 보완해야 할 정책에 대해서는 국민을 대표한다는 생각으로 언제든 지적해달라”고 요청했다.


 ○ 아울러, “코로나19는 여전히 신종변이 발생과 재유행의 우려가 있기에, 계속해서 기본 방역 수칙을 준수해 줄 것”을 당부했다.


□ 국민소통단원 강성휘(22), 김민지(28)는 이번 견학을 통해 “질병관리청에서 코로나19 등 감염병은 물론, 다양한 비(非)감염병 관련 업무도 수행하고 있음을 알 수 있는 좋은 기회였다”고 소감을 전했다.


 ○ “실제 업무 현장을 보게 되어 감회가 새롭고, 연구진과 직접 이야기 나눌 수 있어서 뜻깊은 시간이었다. 앞으로 국민소통단원으로서 건강한 목소리를 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한편, 이날 현장 방문 영상 및 연계 홍보콘텐츠는 7월 중순 질병관리청 공식 유튜브 채널(질병관리청 아프지마TV)을 통해 안내될 계획이다.


□ 향후 국민소통단은 질병관리청 소속기관(권역 센터, 검역소 등)을 방문해 방역 대응 현장을 체험할 계획이며, 앞으로 질병관리청과 함께 ‘건강한 국민, 안전한 사회’를 위해 올바른 건강 정보를 전하는 소통의 가교역할을 담당할 예정이다.



<붙임> 질병관리청 국민소통단 6기 개요 및 현장 방문 사진

“이 자료는 질병관리청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운영원칙 열기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 1.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기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
운영원칙 닫기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