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뉴스

img-news

콘텐츠 영역

국립항공박물관에서 블랙이글스에 탑승해 보다

정책기자 신연희 2020.11.18

100년 한국 항공산업의 역사와 유물을 체계적으로 전시·관리하는 국립항공박물관. 코로나19 여파로 지난 7월 초 개관과 동시에 휴관에 들어갔다가 지난 10월 13일 제한적으로 관람을 재개했습니다.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전시 관람과 체험관 이용은 국립항공박물관 홈페이지(http://www.aviation.or.kr)에서 온라인 사전 예약 후에 가능하고, 사전 예약 없이 박물관 입장은 불가능합니다. 전시 관람은 무료이며, 1일 6회 박물관 관람을 시행합니다. 1회당 최대 100명까지 관람이 가능하고, 5개 체험관의 경우 인원을 제한하여 운영합니다.(체험관은 유료입니다.) 전시 관람과 체험관 예약이 각각 이루어지므로, 홈페이지에서 예약할 부분을 제대로 체크하고 진행해야 합니다. 

국립항공박물관 홈페이지 사전예약.
국립항공박물관 홈페이지 사전 예약.


우리나라 항공의 역사가 궁금해 사전 예약을 하고 방문해 봤습니다. 코로나 시대에 박물관 관람은 어떻게 진행되고 있는지 자세히 살펴봤습니다. 

학의 날개 깃털/제트 엔진을 본떠 만든 박물관의 외형.
학의 날개 깃털/제트 엔진을 본떠 만든 박물관의 외형.


박물관은 김포공항에 위치해 있습니다. 5호선/9호선/공항철도/김포골드/대곡소사선 김포공항역에서 하차한 뒤 김포공항 국내선 1층 GATE4에서 셔틀버스를 이용했습니다. 셔틀버스(공항순환버스)는 무료로 운행하며, 국립항공박물관에서 하차합니다.

문 앞에 박물관 마스코트인 '나래'가 맞이해준다.
문 앞에 박물관 마스코트인 ‘나래’가 맞이해준다.


국립항공박물관 입구 앞에는 박물관의 마스코트인 ‘나래’가 관람객들을 맞이합니다. 나래는 EBS의 ‘출동 슈퍼윙스’ 애니메이션 캐릭터입니다. 나래는 우리나라 경비행기 KLA-100의 이름이기도 하고, 출동 슈퍼윙스의 다음 기수에 등장한다고 하니 기대가 됩니다.

국립항공박물관은 방역을 준수하고 있다.
방역을 철저히 하고 있었다.


박물관 입장 전부터 끝까지 마스크 착용은 필수입니다. 박물관 입장 시 발열 및 호흡기 증상 여부도 체크하고, 전자출입명부도 등록합니다. 방역에 적극적으로 협조하고, 의심 증상 시 방문을 자제해야겠습니다. 전시관 내 음식물 반입과 섭취는 금지됩니다.

1층 라이트 형제의 비행기 모형.
1층 라이트 형제의 비행기 모형.


국립항공박물관은 1층 항공역사, 2층 항공산업, 3층 미래생활(기획전시실, 체험관, 항공도서관 등)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린드버그의 이야기와 기사가 전시되어 있다.
린드버그의 이야기와 기사가 전시되어 있다.


먼저, 1층에서는 세계와 대한민국의 항공 역사에 대해 살펴볼 수 있습니다. 우리에게 잘 알려진 라이트 형제의 이야기가 전시되어 있습니다. 1903년, 라이트 형제가 최초로 조종한 동력 비행기가 재현되어 있습니다. 

장거리 비행의 성공을 알려준 린드버그의 기사도 볼 수 있다. 최초로 홀로 대서양을 횡단한 린드버그는 장거리 비행을 가능하게 한 인물입니다.

대한민국 임시정부의 한인 비행사들 모습.
대한민국 임시정부의 한인 비행사들 모습.


우리나라 항공의 역사도 배울 수 있습니다. 우리 민족의 최초 조종사는 항일운동으로 탄생했습니다. 1920년 7월, 대한민국 임시정부 한인비행학교가 세워졌습니다. 국립항공박물관이 개관일인 7월 5일이 100년 전 한인비행학교 개교일이라고 합니다.

대한민국 공군 비행기인 블랙이글스, 직접 탑승해 볼 수 있었다.
대한민국 공군 비행기인 블랙이글스. 직접 탑승해 볼 수 있었다.


국내 최초 비행-안창남 선생님의 ‘금강호’의 복원된 모습.
최초 조선인 비행사 안창남의 ‘금강호’ 모습.


박물관 2층에는 항공산업에 관련된 전시가 이루어졌습니다. 우리나라 항공산업의 발전과 현황, 항공산업에 종사하는 사람들이 무슨 일을 하는지 설명하고 있습니다.

우리나라 공항의 모습.
우리나라 공항의 모습.


대한민국의 항공산업은 강합니다. 인천공항은 세계 최고 수준으로 뽑힌다고 합니다. 우리 항공산업의 위상을 느낄 수 있는 시간이었습니다. 빨리 코로나가 종식되고 우리 공항의 자부심을 느낄 수 있게 공항 가는 날이 많아졌으면 좋겠습니다.

미래 공항의 모습을 체험해볼 수 있다.
미래 공항의 모습을 체험해 볼 수 있다.


3층에서는 미래 공항이 어떨지 미리 경험해 볼 수 있었습니다. 기술이 발전함에 따라 공항의 모습도 많이 바뀔 것입니다. 관련 전시물인 틸트로더 방식의 수직이착륙 무인기 ‘TR-100’, 태양광 전기동력 무인기 ‘EAV-2’ 등도 만나볼 수 있습니다. 

랙이글 탑승체험-예약자만 가능하다.
블랙이글 탑승 체험. 예약자만 가능하다.


또한, 체험관을 미리 예매했다면, 다양한 시설을 이용해 볼 수 있습니다. 블랙이글 탑승 체험, 조종관제 체험, 기내훈련 체험, 항공레포츠 체험 등이 이뤄지고 있으니,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하고, 먼저 예약 후 방역지침을 따르며 안전하게 체험에 임해야 합니다.

곳곳에 방역 안내가 이루어진다.
곳곳에 방역 안내가 이루어진다.


재개장된 국립항공박물관에서 항공의 역사를 배우고, 다양한 볼거리와 체험거리를 느껴볼 수 있었습니다. 코로나19 시대, 국립항공박물관의 노력과 관람객들의 협조로 방역이 원활하게 이루어지고 있습니다. 반드시 사전 예약을 하고, 방역수칙을 지키며 국립항공박물관을 방문해야겠습니다.

국립항공박물관
위치 : 서울시 강서구 하늘길 177
운영시간 : 화~일요일 10:00-18:00 (입장마감 17:00)/1월 1일, 설·추석 당일, 매주 월요일 휴관
관람료 : 전시관람 무료, 체험교육 유료 (온라인 사전예약 필수)
문의 : 02-6940-3198


대한민국 정책기자단 신연희 dddmdk@naver.com

정책브리핑의 국민이 말하는 정책 자료는 「공공누리 제1유형 : 출처표시」의 조건에 따라 자유롭게 이용이 가능합니다.
다만, 사진의 경우 제3자에게 저작권이 있으므로 사용할 수 없습니다.
기사 이용 시에는 출처를 반드시 표기해야 하며, 위반 시
저작권법 제37조
제37조(출처의 명시)
① 이 관에 따라 저작물을 이용하는 자는 그 출처를 명시하여야 한다. 다만, 제26조, 제29조부터 제32조까지,
제34조제35조의2의 경우에는 그러하지 아니하다. <개정 2011. 12. 2.>
② 출처의 명시는 저작물의 이용 상황에 따라 합리적이라고 인정되는 방법으로 하여야 하며, 저작자의 실명
또는 이명이 표시된 저작물인 경우에는 그 실명 또는 이명을 명시하여야 한다.
제138조
제138조(벌칙)
다음 각 호의 어느 하나에 해당하는 자는 5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한다. <개정 2011. 12. 2.>
1. 제35조제4항을 위반한 자
2. 제37조(제87조 및 제94조에 따라 준용되는 경우를 포함한다)를 위반하여 출처를 명시하지 아니한 자
3. 제58조제3항(제63조의2, 제88조 및 제96조에 따라 준용되는 경우를 포함한다)을 위반하여 저작재산권자의 표지를 하지 아니한 자
4. 제58조의2제2항(제63조의2, 제88조 및 제96조에 따라 준용되는 경우를 포함한다)을 위반하여 저작자에게 알리지 아니한 자
5. 제105조제1항에 따른 신고를 하지 아니하고 저작권대리중개업을 하거나, 제109조제2항에 따른 영업의 폐쇄명령을 받고 계속 그 영업을 한 자 [제목개정 2011. 12. 2.]
에 따라 처벌될 수 있습니다.
<자료출처=정책브리핑 www.korea.kr>
운영원칙 열기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 1.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기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
운영원칙 닫기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