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뉴스

콘텐츠 영역

지역가입자 건강보험료 부담 줄어들겠네~

2024.01.24 정책기자단 김윤경
목록

2년 전, 엄마가 오랫동안 다녔던 직장을 그만뒀다. 홀가분하다고 했다. 그 말 속에는 약간의 아쉬움도 묻어 있었다. 그럴 만도 했다. 내가 태어나기 전부터 엄마는 일을 해왔으니까. 그래선지 따로 살아도, 엄마가 집에 있다는 사실이 꽤 낯설었다. ‘당분간은 허전하지 않으시겠냐’고 하니 엄마는 “수입은 줄었는데 건강보험료를 더 내야 해서 걱정”이라고 했다. 그동안 국민건강보험 직장가입자였던 엄마는 지역가입자로 바뀌게 됐다. 그건 엄마 입장에선 비용이 더 든다는 의미기도 했다. 

국민건강보험에 관련한 사항이 병원에 붙어 있다.
국민건강보험에 관련한 사항이 병원에 붙어 있다.

엄마의 걱정에 동생은 “임의계속가입을 하시면 어떠냐”고 말했다. 임의계속가입? 그게 뭐냐고 묻는 나와 엄마에게 동생은 임의계속가입제도에 관해 알려줬다. 

‘임의계속가입’은 퇴직 근로자의 경제적 부담을 완화하고자 마련됐다. 조건은 퇴직 전, 18개월간 직장가입자로 자격 유지를 한 기간이 1년 이상이어야 한다.

임의계속신청서. <출처=국민건강보험 누리집>
임의계속가입 신청서.(출처=국민건강보험 누리집)

“퇴직하신 지, 얼마 안 되셨으니 빨리 신청하시면 돼요.” 동생은 지역가입자 고지를 받고 2개 월내로 신청해야 한다고 했다. 좀 더 보충하자면, 지역가입자가 된 이후, 최초 고지받은 지역보험료의 납부기한에서 2개월이 지나기 전이다. 기억하기 어렵다고? 그냥 퇴사 후, 바로 이 제도를 떠올려보면 좋겠다.     

보험료 모의 계산기. <출처=국민건강보험 누리집>
보험료 모의 계산기.(출처=국민건강보험 누리집)

임의계속가입제도를 활용해 퇴직 전 직장에서 납부하던 건강보험료로 납부할 수 있다. 직장가입자처럼 피부양자 등재도 가능하다. 단, 주의할 사항이 있다. 소득이나 보유 재산에 따라 지역보험료가 더 저렴할 수도 있다는 점이다. 임의계속가입을 신청하기 전, 국민건강보험 누리집에서 모의 계산을 해보자.

임의계속가입 처리절차.
임의계속가입 처리 절차.

여하튼 엄마는 국민건강보험공단에 가서 신청했고 임의계속가입자로 경제적 부담을 줄일 수 있었다. 엊그제 같던 이 이야기도 벌써 두 해가 넘었다. 곧 엄마는 지역가입자로 전환될 생각에 걱정이다(임의계속가입제도는 36개월까지다). 

건강보험증. 건강보험에 관한 문의는 1577-1000으로 할 수 있다.
건강보험증. 건강보험에 관한 문의는 1577-1000으로 할 수 있다.

그렇지만 지역가입자들을 위해 좋은 소식이 들린다. 정부에서 지역가입자의 건강보험료 기준을 바꿔 보험료를 인하한단다. 그동안 재산 적용을 할 때 기본 5000만 원을 공제해 산정했지만, 이제 1억 원으로 높아졌다. 뿐만 아니라 자동차로 인한 보험료도 사라진다. 그동안 4000만 원이 넘는 자동차를 소유하면 월 3만 원 정도 추가 부과됐던 보험료가 없어진다. 실제로 OECD 국가 중 차량에 건강보험료를 부과하는 나라는 한국밖에 없단다. 

이전에는 지역가입자 소득 파악을 위해 비싼 집과 차에 건강보험료를 추가 부과해 보완하려고 했었다. 그렇지만 요즘은 지역가입자도 신용카드 사용 일반화로 소득 정보가 투명해졌기 때문에 굳이 추가 부과할 필요가 없단다.

국민건강보험 전화번호는 1577-1000.
엄마가 가지고 있는 국민건강보험에서 받은 손압력기.

이 소식에 크게 기뻐한 사람은 또 있었다. 자영업자인 친구다. 몹시 기다렸다고 했다. 친구는 차도 커 이래저래 부담이 많았다. 친구 같은 경우가 전국에 약 333만 명이란다. 앞으로 월 보험료가 가구당 2만4000원(자동차 경우 2만9000원) 정도 인하된다고 했다. 그것도 빠르면 2월부터.

점점 병원에 갈 일이 많아진 엄마에게 건강보험은 필수다.
점점 병원에 갈 일이 많아진 엄마에게 건강보험은 필수다.

퇴사 후, 소득은 줄었는데, 의료보험료가 높은 부담으로 다가오면 참 속상하다. 그렇기에 임의계속가입과 인하되는 지역가입자 의료보험 소식이 더 반갑다.       

국민건강보험료 모의 계산하기 : https://www.nhis.or.kr/nhis/minwon/initCtrbCalcView.do



김윤경
정책기자단|김윤경
otterkim@gmail.com
한 걸음 더 걷고, 두 번 더 생각하겠습니다!

이전다음기사

다음기사[강원 2024] 청소년올림픽 현장서 즐기는 문화 한마당!

히단 배너 영역

추천 뉴스

윤석열정부 2년 민생을 위해 행동하는 정부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많이 본, 최신, 오늘의 영상 , 오늘의 사진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 또는 계정이 차단 될 수 있습니다.

  • 1. 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키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