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브리핑룸

콘텐츠 영역

(보도자료) 대형산불 등 재난현장 동원차량 현장 주유(이동주유) 허용

2024.05.23 소방청
목록

위험물안전관리법 시행규칙개정


대형산불 등 재난현장 동원차량 현장 주유 허용



-긴박한 재난현장,소방차량 등 긴급구조지원기관 출동차량 현장주유 가능

-수 십 킬로미터 떨어진 주유소 찾아가던 불편 해소현장활동 집중 여건 마련

-소방청,재난대응 연속성 및 효과성 제고 기대국민안전 확보!


소방청(청장 남화영)위험물안전관리법 시행규칙개정(’24.5.20.)에 따라재난현장에 출동하는 긴급구조지원기관의 출동차량에 대해 이동주유 즉,재난현장 직접 주유가 가능해진다고 밝혔다.

이동주유위험물안전관리법6조에서 허가받은이동탱크저장소로부터 다른 자동차의 연료탱크에 위험물을 직접 주입하는 것을 말한다.

화재진압에 수일이 소요되는대형 산불 또는 대규모 화재현장의 경우 현장활동에 동원되는소방차 등 긴급구조지원차량의 연료는 통상적으로30시간마다 소진된다.

그러나 이동주유가 금지되어 있던 탓에인근의 주유소를 찾아 연료를 보충하고 현장에 복귀해야 하는 어려움이 있었다.

특히,산불 현장의 대부분은 산길을 지나수십 킬로미터 떨어진 곳에 주유소가 위치하고,이동에만 왕복1~2시간이 소요되기도한다.

이는재난대응의 연속성을 저해하고,효과적인 재난대응을 방해하는 요소로 작용하기도 했다.

이를 보완하기 위해 소방청은위험물안전관리법 시행규칙을 개정하여대형산불 등 재난현장 동원 소방차량의 현장 주유를 가능토록했다.

개정령의 주요내용은재난 및 안전관리 기본법3조제1호에 따른 재난이 발생한 장소에 출동하여재난대응 활동 중인 소방차 등 긴급구조지원기관의 출동차량*주유소 등으로 이동하지 않고,재난현장에서 직접 주유하는 것이 가능토록 했다.

이동주유가 허용되는 긴급구조지원기관의 차량의 종류

1.소방장비관리법8조에 의한 기동장비 중 소방자동차

2.재난 및 안전관리 기본법3조제8호에 따른 긴급구조지원기관에서 지원된 자동차

3.기타소방기본법2조제6호에 따른 소방대장 및재난 및 안전관리 기본법3조 제8호에 따른 긴급구조지원기관 출동대의 장이 현장에서 지정하는 자동차

이를 통해 급박한 재난현장에서연료 주입을 위해 현장을 이탈해야 하는 대원들의 불편함을 해소하고,현장활동에 더욱 집중할 수 있는 여건이 마련되었다.

임원섭 화재예방국장은관련법 개정으로 긴급구조지원차량의 현장 이탈을 방지하고,재난대응에 대한 연속성과 효과성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앞으로도 국민의 안전을 위해 위험물 제도개선과 정책개발에 더욱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담당 부서

소방청

책임자

과 장

박진수

(044-205-7490)

위험물안전과

담당자

소방경

김기태

(044-205-7482)


“이 자료는 소방청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이전다음기사

다음기사(보도자료) 현장에 답이 있다 소방청 119현장자문단 상반기 전체회의 개최

히단 배너 영역

추천 뉴스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많이 본, 최신, 오늘의 영상 , 오늘의 사진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 또는 계정이 차단 될 수 있습니다.

  • 1. 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키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