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브리핑룸

콘텐츠 영역

(즉시 보도자료) 소방청 최초 여성 소방감 탄생한다

2024.05.24 소방청
목록

이오숙소방청 대변인,소방감 발탁


소방청 최초 여성 소방감 탄생



-이오숙 전북소방본부장,소방청 첫 여성 대변인에서 첫 여성 소방감으로 발탁

- “현장과 정책 어느 하나 소홀히 할 수 없어묵직한 책임감으로 최선 다할 것


소방청(청장 남화영)소방 최초 여성 소방감이 탄생한다고 밝혔다.

이오숙 전북소방본부장(57,)여성으로서는 처음으로 소방공무원 고위직인 소방감으로 승진한다.

소방청은27인사에서 이오숙 본부장(소방청 대변인)을 소방감으로 승진시켜 전북소방본부장으로 발령했다.

소방감은 일반직 공무원의 경우 이사관(2),경찰의 경우 치안감에 해당하는 계급으로,소방감 계급 정원은 소방청6,시도 소방본부장10명으로 총16*이다.

4개 시도(전북,충북,대구,울산)소방본부장 직급 상향(소방준감소방감)

소방공무원 가운데여성이 소방감 이상 고위직에 오른 것은1948년 정부수립 이후 이오숙 본부장이 처음이다.

충남 부여 출신인 이오숙 본부장은 한남대학교 행정학과4학년 재학중이던 지난1988년 소방사 공채로 대전소방에 입직해2009년부터 소방방재청에 근무했고,소방청 구급품질계장,대구 북부소방서장,소방청 코로나19긴급대응과장,강원도 소방학교장,소방청 대변인 등 주요 보직을 두루 거쳤다.

특히, 2002년부터3년 여 동안 대전북부소방서 궁동119안전센터장(대전충남지역 최초 여성)을 역임했고, 2018년 대구북부소방서장에 임명되며 영남권 최초 여성 소방서장이자 최연소 여성 소방서장의 기록을 썼다.

코로나19확산 직후부터는3년 여 동안 소방청 코로나19긴급대응과장을 역임하며 국민의 안전과 구급대원 보호를 위해 앞장섰다.

이오숙 본부장은 지난2023년에는 여성 최초 소방청 대변인에 임명되기도 했다.

대변인으로서 뛰어난 위기관리 역량과 조직 내 의사소통 강화 능력을 인정받았고,변화하는 미디어 환경에 발맞춰 소방의 주요 정책과 현장을 다양한 콘텐츠 형태로 국민들께 전달하고자 노력했으며 혁신적 소방 홍보를 이끌었다.

아울러 대국민 정책 설명(브리핑)강화,외신 프레스투어 운영 등 국내외 소방의 긍정적 이미지 제고에 크게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이오숙 본부장은국민의 안전을 위해서는 현장과 정책 어느 하나 소홀히 할 수 없다최초 여성 소방감으로 임명된 만큼 더 묵직한 책임감으로,전북특별자치도민과 소방 동료들의 안전을 지키고, ‘국민 곁에 준비된 든든한119’를 실현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담당 부서

소방청

책임자

과 장

성호선

(044-205-7030)

운영지원과

담당자

소방령

김명중

(044-205-7040)



“이 자료는 소방청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이전다음기사

다음기사영상산업계 상생 선순환 위한 첫걸음 내딛다

히단 배너 영역

추천 뉴스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많이 본, 최신, 오늘의 영상 , 오늘의 사진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 또는 계정이 차단 될 수 있습니다.

  • 1. 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키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