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브리핑룸

콘텐츠 영역

(보도자료) 해수욕장 등 주요 물놀이 장소 233개소 119시민수상구조대 배치

2024.07.04 소방청
목록

해수욕장 등 주요 물놀이 장소233개소119시민수상구조대 배치





-소방청, 7월부터2달간 해수욕장 등233개소에119시민수상구조대 배치·운영

-구명조끼 착용은 필수계곡·하천 주변 구명조끼 무료 대여소 운영

- 휴가철 물놀이 사고 잦은 지역에 구조인력 우선 배치 등 신속 대응체계 강화


소방청(청장 허석곤)은 본격적인 여름철을 맞아물놀이 피서객의 안전사고 예방과 신속한 인명구조 활동을 위해 전국 주요 해수욕장,계곡 등에119시민수상구조대를 배치·운영한다고 밝혔다.

전국 시도 소방본부는7월부터2달간전국물놀이 장소233개소*에 소방공무원과 의용소방대원,민간자원봉사자 등5,921**을 배치하고 인명구조 및 수변안전을 위한순찰활동안전지도물놀이 안전수칙 홍보등의 활동을 펼친다.

* 233개소(해수욕장85,해변8,하천48,저수지1,28,계곡62,기타1)

**소방1,704,의용소방대원 등 민간자원봉사자4,217

사고 위험이 높은계곡이나 하천 주변전국의주요 물놀이 장소구명조끼 무료 대여소를 운영하여 물놀이 사고를 사전에 예방하고,물놀이 사고 대처요령 및 안전수칙 교육도 함께 실시한다.

피서객이 몰리는휴가철(성수기)에는물놀이 사고가 잦은 지역에시도 단위특수구조대 구조인력을 우선적으로 배치하고,신속한 구조대응 체계를 갖추도록 했다.

앞서 지난해729일 경남 함양군 용추계곡에서 근무중이던 시민수상구조대원은 물놀이 중 계곡에 빠져 위급한 상황에 처한11세 어린이를 신속하게 구조한 바 있다.

소방청 자료에 따르면최근5년간(2019~2023) 119시민수상구조대5,499명의 시민을 구조하고44,102건의 현장 응급처치를 시행했으며,349,444건의 안전조치를 수행한 것으로 확인됐다.

<1.최근5년간119시민수상구조대 운영 실적>

(단위:,)

구분

구조활동

응급처치

구급활동

안전조치

2019

909

1,011

10,620

557

564

67,092

2020

1,054

1,170

9,189

364

380

65,895

2021

947

1,055

8,390

305

317

71,487

2022

999

1,121

8,975

402

416

81,625

2023

1,071

1,142

6,928

411

494

63,345

합계

4,980

5,499

44,102

2,039

2,171

349,444

물놀이 사고는 대부분구명조끼를 착용하지 않거나 수영미숙,안전수칙 미준수등이 원인으로,익수사고 예방을 위해서 반드시구명조끼를 착용하고 수심이 깊은 곳과 유속이 빠른 곳은 피해야 한다.

김학근 소방청 구조과장은계곡,하천 등 안전요원이 없거나 출입이 통제된 구역에는 접근을 삼가고 구명조끼 착용 등 안전수칙을 반드시 준수해야 한다고 강조하며, “만일 수난사고가 발생했을 때일반인이 맨몸으로 물에 들어가 구조하는것은 매우 위험하므로,즉시119에 신고하고수난인명구조장비함의 구조장비 또는 물에 뜰 수 있는 통이나 줄을 찾아 활용하는것이 좋다고 당부했다.

담당 부서

소방청

책임자

과 장

김학근

(044-205-7610)

구조과

담당자

소방경

장재영

(044-205-7617)



“이 자료는 소방청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이전다음기사

다음기사언제 어디서나 믿고 기댈 수 있어요! 우리에게 ‘촘촘한 해외여행 안전망’이 있으니까

히단 배너 영역

추천 뉴스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많이 본, 최신, 오늘의 영상 , 오늘의 사진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 또는 계정이 차단 될 수 있습니다.

  • 1. 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키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