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멀티미디어

정책오디오 플레이어 영역

재생 구간 탐색
0:00 00:00
뉴스원샷
[뉴스원샷] 주목! 다양한 연령대를 위한 공모전 총정리 문화체육관광부 국민소통실
1 x
목록

콘텐츠 영역

뉴스원샷

[뉴스원샷] 주목! 다양한 연령대를 위한 공모전 총정리

2024.04.22 문화체육관광부 국민소통실
목록
[뉴스원샷] 주목! 다양한 연령대를 위한 공모전 총정리

▲ 미래 농업과학자의 꿈을 꾸는 어린이를 위한 ‘어린이 글짓기 공모전’에 참여하세요!

국립원예특작과학원 초대 원장이자, 세계적인 육종학자인 우장춘 박사의 삶을 기리기 위해 ‘우장춘 박사를 아세요? 어린이 농업·농촌 글짓기 공모전’을 엽니다. 응모 분야는 산문 1가지이며, 초등학생이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습니다. 작품은 6월 28일까지 국립원예특작과학원 누리집 → 알림창(팝업창)에 제출하시면 됩니다.

☞기사 자세히 보기


▲ 청년 디자이너 주목! 나만의 디자인이 세상에 출시 될 수 있는 기회!

신제품에 대한 디자인 아이디어가 필요한 기업에 우수한 디자인 발굴과 사업화를 지원하는 ‘2024 디투비(D2B)* 디자인 박람회’에 참여할 기업 모집 및 디자이너들의 디자인 출품작을 모집합니다. 기업은 5월 31일까지, 디자이너들의 작품은 1차 6월 7일, 2차 7월22~9월 13일까지 접수 받습니다. 참가신청 및 자세한 내용은 디투비(D2B) 사무국(d2b@d2bfair.or.kr, 02-3153-7612) 또는 누리집으로 문의하시면 됩니다.

☞기사 자세히 보기


▲ 가족, 친구들과 함께 공모전에 참여하고 미디어 역량도 키울 기회!

7월 31일까지 ‘제5회 뉴스읽기 뉴스일기’ 공모전을 개최합니다. 국민 누구나 공모전에 참여할 수 있으며, 참가자는 가십성 기사를 제외한 다양한 주제의 뉴스를 읽거나 본 후 이를 활용한 30개 이상의 뉴스 일기를 온라인에서 내려 받은 일기장에 작성·제출하면 됩니다. 다만 뉴스 일기를 작성할 때는 뉴스 저작권을 보호하기 위해 출처를 명확히 표기하며, 자세한 참가 방법 등은 공식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기사 자세히 보기


▲ 대한민국의 변화를 위한 공공디자인대상 공모전에 참여하세요!

‘2024년 대한민국 공공디자인 대상’을 5월 1일부터 24일까지 접수받습니다. 공공디자인 분야 종사자뿐 아니라 국민 누구나 직접 일상의 문제를 찾아 참여할 수 있습니다.
공모 참여는 공공디자인 종합정보시스템을 통해 신청가능하며 자세한 공모 내용은 공진원 누리집과 공공디자인 종합정보시스템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기사 자세히 보기


히단 배너 영역

추천 뉴스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많이 본, 최신, 오늘의 영상 , 오늘의 사진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 또는 계정이 차단 될 수 있습니다.

  • 1. 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키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