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멀티미디어

콘텐츠 영역

4월부터 맹견 키우려면 허가 필수…달라지는 맹견 안전관리 제도

2024.02.22 농림축산식품부
목록

4월부터 맹견 키우려면 허가 필수…달라지는 맹견 안전관리 제도

  • 2024년 4월부터 달라지는 맹견 안전관리 제도 시행
  • 2024년 4월부터 달라지는 맹견 안전관리 제도 시행
  • 2024년 4월부터 달라지는 맹견 안전관리 제도 시행
  • 2024년 4월부터 달라지는 맹견 안전관리 제도 시행
  • 2024년 4월부터 달라지는 맹견 안전관리 제도 시행
  • 2024년 4월부터 달라지는 맹견 안전관리 제도 시행
  • 2024년 4월부터 달라지는 맹견 안전관리 제도 시행
  • 2024년 4월부터 달라지는 맹견 안전관리 제도 시행
  • 2024년 4월부터 달라지는 맹견 안전관리 제도 시행
  • 2024년 4월부터 달라지는 맹견 안전관리 제도 시행
  • 2024년 4월부터 달라지는 맹견 안전관리 제도 시행
  • 2024년 4월부터 달라지는 맹견 안전관리 제도 시행

오는 4월 27일부터 맹견사육허가제가 시행됩니다.

맹견을 사육하려는 자는 동물등록 책임보험 가입, 중성화 수술을 완료한 후 맹견사육허가를 신청해야 하며, 시·도지사는 기질평가를 거쳐 맹견사육을 허가하는 제도입니다.

▲ 대상
맹견(5종*), 기질평가 결과 공격성이 높아 시·도지사가 맹견으로 지정한 개
* 도사견, 핏불테리어(아메리칸 핏불테리어를 포함합니다.), 아메리칸 스태퍼드셔 테리어, 스태퍼드셔 불 테리어, 로트와일러 등 5종 및 그 잡종의 개

▲ 평가/ 조치
맹견의 사육으로 공공의 안전에 위험이 발생할 우려가 큰 경우 맹견 사육이 허가되지 않을 수 있으며, 맹견이 아닌 개도 기질평가 결과에 따라 맹견으로 지정될 수 있습니다.
※ 기존에 맹견(5종)을 사육하는 소유자는 시행일(’24.4.27.)이후 6개월 이내에 맹견사육허가를 받아야 합니다.
※ 기질평가에 소요되는 비용은 소유자 부담입니다. (「동불보호법」 제25조)

<무허가 사육 시>
- 1년 이하의 징역 / 1천만 원 이하의 벌금
<시·도지사의 기질평가 명령 위반 시>
- 300만 원 이하의 벌금

◆ 맹견 수입신고 및 맹견취급허가제가 시행됩니다.

맹견을 수입하는 경우 시·도지사에게 신고해야 합니다.
맹견의 생산·판매·수입업을 영위하기 위해서는 기존 허가 외 추가로 시·도지사에게 맹견취급에 따른 허가를 받아야 합니다.

◆ 맹견에 대한 소유자 안전관리 사항

· 소유자 등 없이 기르는 곳에서 벗어나지 않게 해야 합니다.
· 월령 3개월 이상의 맹견을 데리고 외출할 때 목줄, 입마개 등 안전조치를 취하여야 합니다.
· 사람에게 신체적 피해를 주지 아니하도록 관리하여야 합니다.
· 맹견 소유자 등은 의무교육을 이수하여야 합니다.
· 맹견책임보험에 가입하여야 합니다.
※ 위반 시 300만 원 이하의 과태료 부과

◆ 반려견에 대한 소유자 안전관리 사항

- 2미터 이내의 목줄 또는 가슴줄 착용
(단, 소유자등이 월령 3개월 미만인 등록대상동물을 직접 안아서 외출하는 경우에는 해당 안전조치를 하지 않을 수 있습니다.)

- 다중주택, 다가구주택, 공동주택 및 준주택의 건물 내부의 공용공간에서는 등록대상동물을 직접 안거나 목줄의 목덜미 부분 또는 가슴줄의 손잡이 부분을 잡는 등 등록대상동물이 이동할 수 없도록 안전조치를 해야 합니다.
※ 위반 시 50만 원 이하의 과태료 부과

이전다음기사

다음기사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 관련 일일 브리핑(2.22.)

히단 배너 영역

추천 뉴스

국민과 함께하는 민생토론회
정부정책 사실은 이렇습니다

많이 본, 최신, 오늘의 영상 , 오늘의 사진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 또는 계정이 차단 될 수 있습니다.

  • 1. 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키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