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뉴스

img-news

콘텐츠 영역

해외를 향해 도전하는 간호사를 찾습니다

2021.09.14 고용노동부
- 2021 간호사 해외 취업 온라인 설명회 개최
- 미국, 일본, 아랍에미리트(UAE) 현지 채용 동향 및 취업자 멘토링 실시


한국산업인력공단(이사장 어수봉, 이하 ‘공단’)과 한국보건복지인력개발원*(원장 허선)이 공동 주관하는 ‘2021 간호사 해외취업 설명회’가 9월 14일 온라인으로 개최됐다.
이번 설명회는 코로나19 확산 등 전 세계적 간호인력 부족 상황에서 해외 진출을 희망하는 간호사 및 예비 간호사를 대상으로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고, 글로벌 리크루트사의 구인수요에 적합한 간호사의 취업을 지원하기 위해 진행됐다.

특히 이번 행사에는 애초 예상 모집인원인 300명을 상회하는 900여 명의 간호사 및 예비 간호사가 참여해 보건의료분야 해외취업에 대한 높은 관심을 나타냈다.
이날 행사는 △정부해외취업지원사업(산인공) 및 해외진출간호사교육(한국보건복지인력개발원) 소개, △주요 국가별 간호사 채용시장 현황, △현지 취업자 멘토링 순으로 진행됐다.

주요 국가별 간호사 채용시장 현황은 글로벌 리크루트사인 미국 Conexus Medstaff사, 독일 LiCHT&SALZ사 그리고 서울대학교병원이 위탁 운영하고 있는 아랍에미리트의 셰이크칼리파전문병원(SKSH)이 실시간으로 접속하여 참가자와 소통을 이어나갔다.

미국은 수년간 이어져 온 간호인력 부족 현상과 최근 델타변이로 인한 코로나19 대유행이 겹쳐 간호인력에 대한 수요가 30% 이상 늘어난 상황이다.
독일 역시 연방고용청 추산 향후 10년간 30만 명의 간호인력이 부족해 외국인 전문인력에 대한 도입 의지가 높은 상황으로 최근 인도네시아 간호인력의 원활한 도입을 위한 계약을 수립하기도 했다.
중동은 정부 차원에서 보건 및 헬스케어 산업 육성을 꾸준히 추진하고 있어 간호인력에 대한 구인수요는 지속적으로 유지될 것으로 예상된다.

지난 2019년 공단 해외취업연수과정을 수료하고 사우디아라비아에 취업한 김진윤 씨(31)는 멘토링을 통해 자신의 취업 과정을 설명하고 현지의 근무환경을 생생히 전달했다.
김 씨는 “사우디아라비아는 미국과 동일한 병원시스템을 가지고 있으며, 간호사 경력과 영어 실력을 동시에 쌓을 수 있는 기회”라며, “해외취업을 통해 세상을 바라보는 시야를 넓힐 수 있을 것”이라고 자신의 경험을 전했다.

공단 어수봉 이사장은 “앞으로도 다양한 분야와 국가에 특화된 정보제공을 통해 해외취업을 희망하는 청년들이 자신의 꿈을 이룰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구인공고에 대한 정보는 월드잡플러스(worldjob.or.kr)에서 확인 가능하며 상시 지원이 가능하다.
또한, 이번 간호사 해외취업 온라인 설명회 영상은 월드잡플러스 유튜브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며, 간호사 해외취업에 관심 있는 국민 누구나 시청할 수 있다.

문  의:  해외취업기획부 제은솔 (052-714-8606)

"이 자료는 고용노동부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운영원칙 열기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 1.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기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
운영원칙 닫기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