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뉴스

img-news

콘텐츠 영역

혁신제품 「스카우터」 33명 추가 위촉

2022.04.05 조달청

혁신제품 「스카우터」 33명 추가 위촉
벤처캐피탈·발명진흥회 등 기술·창업 전문가 33인 신규 위촉→총 51인으로 확대
자율주행·로봇·모빌리티·바이오 헬스 등 미래 기술 분야 혁신제품 발굴 확대


□ 조달청(청장 김정우)은 5일 정부대전청사에서 33인의 혁신제품 '스카우터(추천위원)'에게 위촉장을 수여했다.


사진1_혁신제품스카우터위촉식

▶ 김정우 조달청장(사진 왼쪽 다섯번째)이 5일 기술 혁신성을 갖춘 혁신제품을 발굴하게 될 33명의 혁신제품 스카우터에게 위촉장을 수여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2_혁신제품스카우터위촉식

▶ 김정우 조달청장(사진 왼쪽)이 5일 기술 혁신성을 갖춘 혁신제품을 발굴하게 될 혁신제품 스카우터에게 위촉장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3_혁신제품스카우터위촉식

▶ 김정우 조달청장(사진 앞줄 오른쪽 세번째)이 5일 열린 혁신제품 스카우터 위촉식에서 스카우터를 통해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혁신조달 성과를 창출하겠다고 강조하고 있다.


  ㅇ 혁신제품 '스카우터' 제도는 정부가 기술 혁신성을 갖춘 유망주를선제적으로 발굴하여 시범 구매하는 혁신조달 정책이다.
  ㅇ 전체 스카우터 수는 지난해 위촉된 18명과 이날 위촉된 33명을 포함하여 총 51명*으로 확대되었다.
       * 벤처캐피탈 22명, 지역거점대학의 창업보육센터 12명, 지역별 테크노파크 9명, 발명진흥회 4명, 소셜벤처연합회 2명, 신용보증기금 1명, 벤처기업협회 1명


□ 조달청은 스카우터가 발굴한 혁신기술·제품들을 '데모데이' 및전문가 자문을 통해 혁신제품으로 지정되도록 지원한다.
       * '데모데이(demo-day)'란 국민평가단(40명)과 전문평가위원이 스카우터가 발굴한 제품의 혁신성·공공성을 공동 평가하는 발표심사(올해 3회 진행 예정)
  ㅇ 혁신제품 지정 후에는 시범구매 기관으로 선정된 공공기관에서 실제 사용하고 그 결과를 바탕으로 성능을 추가 개선한다.


□ 지난해 스카우터를 통해 35개 제품을 발굴하였으며 '혈액 기반 암 진단기기' 등 4개 제품이 혁신제품으로 지정되었다.
  ㅇ 이 중 '폐섬유 재활용, 공공시설용 데크·벤치' 제품은 올해 산림청 및 전남개발공사에서 시범 사용할 예정이다.


□ 김정우 조달청장은 "혁신제품 스카우터는 조달시장 바깥에 있는 새로운 혁신 유망주를 선제적으로 탐색·발굴하여 조달시장으로 진입시킴으로써 혁신성장과 공공서비스의 향상을 도모한다."면서,
  ㅇ "이번에 대폭 확대된 스카우터를 통해 더욱 다양한 제품을 발굴하여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혁신조달 성과를 창출 하겠다."고 말했다.


* 문의: 혁신조달과 장형원 사무관(042-724-7224)


“이 자료는 조달청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운영원칙 열기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 1.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기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
운영원칙 닫기

아~차!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