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메뉴 바로가기

전자정부이 누리집은 대한민국 공식 전자정부 누리집입니다.

뉴스

콘텐츠 영역

석유화학업계 신년인사회 개최

2023.01.12 산업통상자원부
목록

석유화학업계 신년인사회 개최

- 화학산업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해 민·관 협력을 강화 -

- 수출·투자 확대를 위해 과감한 규제개선 지원을 다짐 -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이창양)한국석유화학협회(회장 신학철)1.12.() 1730, 서울 플라자호텔에서 석유화학업계 신년인사회를 개최하였다.

 

이번 행사에는 장영진 차관이 참석하여 계묘년 새해를 맞이해 화학산업지속 가능한 발전을 이어가기 위한 2023년 정책 방향을 공유하였다.

 

 

< 2023년도 석유화학업계 신년인사회 개요 >

 

 

 

일시·장소 : 2023.1.12() 17:3019:00 / 서울 플라자호텔 지하1

 

참석 : 산업통상자원부 장영진 1차관, 한국석유화학협회 신학철 회장, SK지오센트릭, 대한유화, 여천NCC, GS칼텍스, 한화솔루션, 효성화학 150여명


 

장영진 차관축사를 통해 우선 어려운 세계 경제 환경에서도 543억불 수출 실적을 달성한 석유화학 업계의 노고를 치하하였다. 한편 정부도 화학산업 포럼 출범하여 화학산업의 발전 방향에 대해 심도있게 논의하였고, 기술개발, 세제지원, 규제개선 방안 등을 마련할 수 있었다고 평가하였다.

 

기술 도입의 난이도가 높은 친환경 나프타 분해로에 대해서는 금년부터 ‘30년까지 핵심기술 개발을 지원할 예정이며, 전량 수입에 의존하는 친환경 원료인 리뉴어블 나프타에 대해서는 업계의 수입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할당관세를 지원하고 석유수입부과금 징수 대상에서 제외하였다.

 

폐플라스틱 열분해유 생산해중합 공정에 대해서는 화학산업으로 분류함으로써 우리 기업들이 화학산단에 입주하여 투자가 가능토록 여건을 조성한 바 있다.

 

난해 하반기부터 이어져 온 3고 현상(고물가, 고금리, 고환율)으로 동북아 시장 회복 부진한 가운데 우리 석유화학의 수출 부진극복하기 위해 미국, 유럽 시장으로의 적극적인 판로개척필요한 상황이다.

 

그러나 EU CBAM, UN 플라스틱 협약 등 환경 관련 규제가 강화되고 보호주의 장벽으로 활용될 우려가 있어 기존의 생산방식, 수출구조를 기반으로 사업 여건 어려워질 전망이다.

 

장 차관은 올해에도 화학산업 포럼을 상반기에 출범하여 화학산업의 수출투자 확대를 지원하고 중장기 성장 로드맵도 마련할 것이라며 올해의 화학산업 정책 추진 방향을 공유하였다.

 

특히 샤힌 프로젝트, 열분해유와 같은 친환경·고부가 신소재 생산시설 화학산업 업계 투자계획안정적인 이행을 위해 규제개선을 적극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또한 온실가스 배출 규제 등 언제든 급변할 가능성이 있는 수출 시장에서 유연한 대응 가능토록 기술개발 지원더욱 확대할 예정이다.

 

마지막으로 장 차관은 급변하는 국제정세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해서는 석유화학 업계정부한 팀이 되어 우리에게 닥친 도전을 슬기롭게 헤쳐나갈 필요가 있음을 강조하였다.

 

신학철 한국석유화학협회장이 신년사를 통해 ·관 협력가교 역할 성공적으로 이행할 것이라는 포부를 밝혔으며, 장 차관화학산업 발전 지속 성장을 위해 최선을 다해 도울 것임을 밝혔다.

 


“이 자료는 산업통상자원부의 보도자료를 전재하여 제공함을 알려드립니다.”

이전다음기사

다음기사글로벌 자본의 K-콘텐츠 투자를 환영한다

히단 배너 영역

추천 뉴스

많이 본, 최신, 오늘의 영상 , 오늘의 포토

정책브리핑 게시물 운영원칙에 따라 다음과 같은 게시물은 삭제될 수 있습니다.

  • 1. 타인의 메일주소, 전화번호, 주민등록번호 등의 개인정보 또는 해당 정보를 게재하는 경우
  • 2. 확인되지 않은 내용으로 타인의 명예를 훼손시기는 경우
  • 3. 공공질서 및 미풍양속에 위반되는 내용을 유포하거나 링크시키는 경우
  • 4. 욕설 및 비속어의 사용 및 특정 인종, 성별, 지역 또는 특정한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용어를 게시하는 경우
  • 5. 불법복제, 바이러스, 해킹 등을 조장하는 내용인 경우
  • 6. 영리를 목적으로 하는 광고 또는 특정 개인(단체)의 홍보성 글인 경우
  • 7. 타인의 저작물(기사, 사진 등 링크)을 무단으로 게시하여 저작권 침해에 해당하는 글
  • 8. 범죄와 관련있거나 범죄를 유도하는 행위 및 관련 내용을 게시한 경우
  • 9. 공인이나 특정이슈와 관련된 당사자 및 당사자의 주변인, 지인 등을 가장 또는 사칭하여 글을 게시하는 경우
  • 10. 해당 기사나 게시글의 내용과 관련없는 특정 의견, 주장, 정보 등을 게시하는 경우
  • 11. 동일한 제목, 내용의 글 또는 일부분만 변경해서 글을 반복 게재하는 경우
  • 12. 기타 관계법령에 위배된다고 판단되는 경우
  • 13. 수사기관 등의 공식적인 요청이 있는 경우